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AJU★현장] '예쁜누나' 정해인 "'윤진아라서 다른이유 없어' 대사, 준희 가장 잘 표현한 대사"

김아름 기자입력 : 2018-04-26 14:42수정 : 2018-04-26 14:42

[사진=연합뉴스 제공]


배우 정해인이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의 극중 서준희의 성격이 가장 잘 나타난 대사를 꼽았다.

정해인은 2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63빌딩에서 진행된 JTBC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기자간담회 자리에서 “서준희라는 남자를 표현할 수 있는 말이 너무 많다. 뭐를 하나 꼽을 수 있을까 고민을 많이 했다”고 운을 뗐다.

그는 가장 기억에 남는 대사에 대해 “‘윤진아라서. 다른 이유 없어’라는 말이 제가 생각할 때 준희의 사랑을 가장 잘 표현해준 대사인 것 같다”며 “남자나 여자가 누군가를 사랑할 때 여러 가지 이유가 없다는 걸 보여주는 대사 같다”고 말했다.

이어 “그냥 그 자체만으로도 사람만으로도 사랑할 수 있구나 싶었다. 그래서 준희가 한 말 중에서 이 대사가 가장 준희를 보여줄 수 있는 대사라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는 '그냥 아는 사이'로 지내던 두 남녀가 사랑에 빠지면서 그려가게 될 '진짜 연애'에 대한 이야기. 매주 금~토요일 오후 11시 방송.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