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볼리비아 '태양의 섬'에서 한국 40대 여성 시신 발견

김근정 기자입력 : 2018-01-13 17:11수정 : 2018-01-13 17:11
볼리비아에서 한국인 40대 여성의 시신이 발견됐다.

연합에 따르면 외교부는 "11일 저녁(현지시간) 볼리비아 티티카카 호수 인근의 태양의 섬에서 40대 한국인 여성 시신을 발견한 것으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시신을 수도 라파스로 옮겨 부검한 결과 현재까지 확인된 사인은 자상(칼 등 날카로운 것에 찔린 상처)으로 알려졌다.

외교부 관계자는 "주볼리비아 대사관이 현지 경찰로부터의 통보를 받은 후 공관 직원을 급파해 부검에 입회하도록 했고 사망자 가족에게 관련 사실을 알리는 등 필요한 대처에 나섰다"고 밝혔다. 현지 당국에 철저한 수사와 조속한 범인 검거도 요청했다고 덧붙였다.

볼리비아 현지 언론은 "한국인 40대 여성이 잔인하게 살해당한 채 발견됐으며 현지 숙박 체크인 기록이 남아있는 점 등으로 미뤄 나홀로 여행자로 추정된다"고 보도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