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TLsnbwpIDYuNjE2MuychOyViCwgMC4wMiUg6rCA7LmYIO2VmOudvQ==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12일) 6.6162위안, 0.02% 가치 하락
중국 인민은행. [사진=신화통신]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12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10위안 높인 6.6162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대비 가치가 0.02% 소폭 하락했다는 의미다. 이날 위안화의 유로화 대비 기준환율은 7.7914위안, 엔화(100엔) 대비 환율은 5.8267위안, 영국 파운드화 대비 환율은 8.8297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 대비 원화 고시환율은 164.65원이다. 최근 위안화가 점진적이지만 절하세를 이어가고 있고 미국 기준금리 인상과 도널드 트럼
2017-12-12 10:47:46
7KCA7Jqw7IOk7Jik7LSoICLkuK0g6riI7Jy16rCc7ZiBwrfrpqzsiqTtgazrsKnsp4Ag7KO866ClIi4uLuePviDthrXtmZTquLDsobAgJ+yngOyGjScg7KCE66ed
저우샤오촨 "中 금융개혁·리스크방지 주력"...現 통화기조 '지속' 전망
저우샤오촨 중국 인민은행 총재.[사진=신화통신]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의 저우샤오촨(周小川) 총재가 금융시장 개혁·개방, 리스크 방지에 주력하겠다는 의지를 재차 피력했다. 국제통화기금(IMF)과 국제 신용평가사 무디스 등이 중국 '신용리스크'를 재차 경고한 상황에서 나온 발언으로 관심이 집중됐다. 인민은행에 따르면 저우 총재는 지난 11일 베이징에서 열린 '인민은행 간부급 19차 당대회 정신 집중 훈련학습 제1기 토론반'에 참석해 "중국 공산당 19차 전국대표대회(당대회)가
2017-12-12 10:24:04
7KSR6rWtIOu2gOy0neumrCA07J2467CpIOusvOqwiOydtOKApuyLnOynhO2VkSDsuZzqtazqsIAg6riI7Jy1wrfqsr3soJwg6rCc7ZiBIOyjvOuPhA==
중국 부총리 4인방 물갈이…시진핑 친구가 금융·경제 개혁 주도
중국 신임 부총리로 유력한 (왼쪽부터) 한정, 후춘화, 쑨춘란, 류허. [사진=신화통신]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경제책사로 불리는 류허(劉鶴) 중앙재경영도소조 판공실 주임이 부총리를 맡아 금융개혁을 진두지휘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11일 보도했다. 중국 국무원의 4명의 현직 부총리가 모두 물러나고 새로운 인물이 자리를 채우게 될 예정이라고 SCMP가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한정(韓正) 중앙정치국 상무위원이 장가오리(張高麗)의 뒤를 이어 상무부총리를, 후춘화(
2017-12-12 07:50:14
J+ustOyduOyekOuPme2ZlCDtla3rp4wnIOyVnuyEnOqwgOuKlCDspJHqta0g7IOB7ZWY7J20IA==
'무인자동화 항만' 앞서가는 중국 상하이
지난 10일 시운항에 돌입한 상하이 양산심수항 제4 무인자동화 부두. [사진=신화통신] 중국 상하이에 세계 최대 무인자동화 컨테이너 터미널(부두)이 지난 10일 개항했다. 상하이 양산(洋山)심수항 4기 공사의 일환인 무인자동화 부두가 지난 10일부터 시험 가동에 들어갔다고 중국 신화망 등 현지 언론이 11일 보도했다. 무인자동화 부두는 총 육지면적 223만㎡로, 여의도 면적에 조금 못 미치는 규모다. 전체 부두 안벽 길이는 2350m로, 이곳에 7만t급 선석 2개, 5만t급 선석 5개가 각각 설치됐다. 우선은 안벽크레인
2017-12-11 11:23:42
7KSR6rWtIDIwMTjrhYTsl5Drj4QgJ+yYqOykkeq1rOynhCcsIOykkeyVmeqyveygnOqzteyeke2ajOydmCDslZ7rkZDqs6Ag6rCV7KGw
중국 2018년에도 '온중구진', 중앙경제공작회의 앞두고 강조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겸 공산당 총서기. [사진=연합뉴스] 중국이 내년에도 경제의 '온중구진'(稳中求进, 안정 속 성장)에 방점을 두고 거시경책을 운용할 방침이다.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8일 당 최고지도부 회의인 중앙 정치국 회의를 열고 내년 경제정책에 대해 논의했다고 앙광망(央廣網)이 9일 보도했다. 이는 매년 말 전문가와 최고지도부가 함께 머리를 맞대고 내년 경제 밑그림을 그리는 '중앙경제공작회의' 개최를 앞두고 열린 예비회의 격으로 주목된다. 지난해는 12월 9일에 정
2017-12-10 15:27:07
Iuykkeq1rSDtg4jshJ3tg4Qg7ZuE7Y+t7ZKNIiDqsIDsiqTrjIDrnoDsl5Ag66mI7Law7ISgIOuyhOyKpMK37YOd7Iuc65Ok
"중국 탈석탄 후폭풍" 가스대란에 멈춰선 버스·택시들
중국의 한 주유소앞에 가스 주유를 위해 길게 늘어서 있는 택시들. [사진=웨이보] 중국 대륙의 시내 버스와 택시들이 운행을 멈췄다. 중국 정부의 성급한 탈(脫)석탄 정책에 북부 지역을 중심으로 ‘가스대란’이 발생하면서다. 8일 홍콩 명보에 따르면 허베이(河北)·허난(河南)·산시(山西)·닝샤(寧夏)·안후이(安徽)·랴오닝(遼寧)·지린(吉林)·네이멍구(內蒙古)등 일부 북부 지역을 중심으로 택시·버스들이 차량 연료로 쓰는 가스를 주유소에서 공급받지
2017-12-08 15:33:32
IuuGkuydtCDrjZQg64aS7J20IiDspJHqta0g7KSR7ISc67aAIOuPhOyLnCDrp4jsspzro6gg6rG07ISkICfrtpAn
"높이 더 높이" 중국 중서부 도시 마천루 건설 '붐'
(왼쪽부터) 충칭 IFC 빌딩, 시안금융센터, 청두 판다빌딩 조감도. [사진=바이두] 중국 중서부 내륙 지역의 도시들의 '스카이라인(지평선)’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8일 중국 21세기경제보에 따르면 올 들어 충칭(重慶), 쓰촨(四川)성 청두(成都), 산시(陝西)성 시안(西安)에서 잇달아 초고층 빌딩 건설사업이 착공에 들어갔다. 보도에 따르면 충칭 시내 중심지인 장베이쭈이(江北嘴)에서는 지난 9월 470m 높이의 112층짜리 초고층 빌딩인 ‘충칭국제금융센터(IFC)’가 착공에 돌입했다. 중국 부동
2017-12-08 14:15:41
SU1GLCDspJHqta0g7J2A7ZaJ6raM7JeQICLsnpDrs7gg67aA7KGx7ZW0LCDtmZXstqntlbTslbwiIOqyveqzoCA=
IMF, 중국 은행권에 "자본 부족해, 확충해야" 경고
[사진=아이클릭아트] 국제통화기금(IMF)이 중국 은행권 자본이 신용대출 리스크로 인한 잠재적 손실을 감당하기 어렵다며 추가 확충이 필요하다고 경고했다. IMF는 7일 '2017 중국 금융시스템 안정평가(FSAP)'를 발표하고 중국 은행권 자산은 34조7000억 달러로 중국 GDP(11조2000억 달러)의 3배 수준이며, 리스크 대응을 위해서는 이보다 더 많은 자본력을 갖춰야 한다고 지적했다고 제일재경일보(第一財經日報)가 이날 보도했다. IMF는 주요 경제체를 대상으로 5년마다 한 차례 금융시장을 평가한다는 원칙을
2017-12-07 15:10:59
4oCY64+I7KSE4oCZIOuBiuq4tCDspJHqta0g6rO17LKt64uo4oCm7IKw7ZWYIOyDgeyepeyCrOuTpCDqta3qsIDsl5Ag4oCY66y07IOB6reA7IaN4oCZ
‘돈줄’ 끊긴 중국 공청단…산하 상장사들 국가에 ‘무상귀속’
공청단 산하 상장사였던 중칭뤼, 자스탕이 국가에 무상귀속됐다는 소문이 확대되고 있다. 중국 후진타오(胡錦濤) 전 국가주석의 권력기반인 공산주의청년단(공청단)의 ‘돈줄’ 역할을 해온 상장사들이 국가에 무상 귀속될 것이라는 소문이 돌고 있다. 7일 중국 온라인매체 펑파이신문에 따르면 상하이 선전거래소 상장기업인 공청단 산하 여행사 중칭뤼(中靑旅·CYTS)와 의약품 유통업체 자스탕(嘉事堂)의 주식 거래가 지난 5일 재개됐다. 지난달 21일 ‘지배주주 변경을 초래할 수 있는 관련 중
2017-12-07 11:11:10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N+ydvCkgNi42MTk17JyE7JWILCA56rGw656Y7J28IOyXsOyGjSDsoIjtlZg=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7일) 6.6195위안, 9거래일 연속 절하
[사진=중국신문사] 중국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9거래일 연속 내리막길을 걸었다.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7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32위안 높인 6.6195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대비 가치가 0.05% 추가 하락했다는 의미다. 미국의 법인세 감세 가시권 진입, 기준금리 인상 임박 등에 따른 자본유출 불안감의 영향이라는 분석도 나왔다. 하지만 중국 국내 시장은 "이는 각종 변수에 따른 단기적인 조정으로 위안화 가치 급락은 없을 것"이라며 지나치
2017-12-07 10:31:40
7KSR6rWtIDPrtoTquLAg66qo67CU7J28IOqysOygnOyVoSA0MCUg6riJ7Kad
중국 3분기 모바일 결제액 40% 급증
[그래픽=인민화보 제공] 중국 모바일 결제 시장의 가파른 성장세가 이어지고 있다. 인민은행이 5일 발표한 '2017 3분기 결제시스템 전체 운영상황' 보고서에 따르면 올 3분기 중국 모바일 결제 규모가 전년 동기대비 무려 40% 증가했다. 올 3분기 중국 은행이 처리한 전자결제는 총 381억3500만 건, 거래액은 523조4700억 위안에 육박했다. 온라인 결제가 120억8700만 건, 거래액 439조8900억 위안으로 대부분을 차지했다. 이는 지난해 3분기 대비 각각 4.14%, 1.37% 소폭 늘어난 수준이다. 온라인 결제 중에
2017-12-06 16:18:11
J+ywveyXheuplOy5tCcg7KSR6rWtIOyEoOyghCwgUiZEIOu5hOyaqSDrjZTtlZjri4guLi7qsr3soJzqt5zrqqgg5LitIOuPhOyLnCAz7JyE
'창업메카' 중국 선전, R&D 비용 더하니...경제규모 中 도시 3위
중국 선전시.[사진=신화통신] 중국 '창업의 메카'이자 혁신·첨단기술 강국 도약의 성장동력으로 활약하고 있는 광둥(廣東)성 선전시가 사상 처음으로 경제규모에서 광저우를 넘어섰다. 새로운 국내총생산(GDP) 통계 방식을 적용해 연구개발(R&D) 비용을 지역총생산(GRDP)에 포함한 때문이다. 중국 남부 광둥성 통계국은 5일 R&D 비용을 포함하는 등 새로운 통계방식을 적용해 1995년부터 지난해까지의 GRDP 통계를 수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광둥성 대표 도시이자 중국 4대 1선도시 중 하나인
2017-12-06 15:26:18
7KSR6rWtIOychOyViO2ZlCDrmJAg6rCA7LmYIO2VmOudvSwg64us65+s64u5IOqzoOyLnO2ZmOycqCg27J28KSA2LjYxNjPsnITslYg=
중국 위안화 또 가치 하락, 달러당 고시환율(6일) 6.6163위안
[사진=아이클릭아트] 중국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8거래일 연속 하락했다.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6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50위안 높인 6.6163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대비 가치가 0.08% 소폭 하락했다는 의미다. 12월 미국 기준금리 인상 예고 등 미국발 불확실성에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지만 하락폭은 제한적이라는 게 시장의 지배적인 판단이라고 중국증권망(中國證券網)은 6일 보도했다. 이날 위안화의 유로화 대비 기준환율은 7.8236위안, 100엔
2017-12-06 10:47:07
7KSR6rWtLey6kOuCmOuLpCBGVEEg7ZiR7IOBIOqwnOyLnCDrtojrsJzrkJDsp4Drp4wuLi4u
중국-캐나다 FTA 협상 개시 불발됐지만....
중국을 방문 중인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왼쪽)가 5일 베이징의 댜오위타이 국빈관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악수하고 있다. 시 주석과 트뤼도 총리는 이날 회담을 갖고 양국 간 실무 협력을 확대하기로 했다. [사진=AP연합뉴스]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 방중의 최대 관전 이슈로 꼽혔던 중국·캐나다 자유무역협정(FTA) 협상 개시는 결국 불발됐다. 6일 홍콩 명보에 따르면 지난 3일부터 닷새간 일정으로 중국을 방문한 트뤼도 총리는 전날 베이징에서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 장더장(張德江) 전국
2017-12-06 10:19:39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NeydvCkgNi42MTEz7JyE7JWILi4uN+qxsOuemOydvCDsl7Dsho0g7KCI7ZWY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5일) 6.6113위안...7거래일 연속 절하
[사진=신화통신] 중국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7거래일 연속 떨어졌다. 하지만 하락 속도가 점진적이고 하락폭도 제한적으로 가치 급락을 우려할 필요는 없다는 분석이다.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5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08위안 높인 6.6113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0.01% 소폭 하락했다는 의미다. 최근의 절하 흐름은 미국발 불확실성에 따른 것으로 위안화 환율 안정에 대한 시장의 자신감은 여전하다고 경제참고보(經濟參考報)는 전했다.
2017-12-05 10:45:42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NOydvCkgNi42MTA17JyE7JWILi4uMC4wNiUg6rCA7LmYIO2VmOudvQ==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4일) 6.6105위안...0.06% 가치 하락
[사진=아이클릭아트] 중국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소폭 하락으로 이번주를 시작했다.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CFETS)는 이번주 첫 거래일인 4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 거래일 대비 0.0038위안 높인 6.6105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대비 가치가 0.06% 하락했다는 의미다. 관타오(管濤) 전 국가외환관리국 국제수지사(司·국) 사장은 "최근 흐름으로 볼 때 위안화 환율이 등락을 거듭할 가능성이 크다"면서 "이러한 변동이 외화 수요의 기본적 균형을 찾아
2017-12-04 10:49:06
4oCc66y07Jet7KCE7J+BLCDsgqzsnbTrsoTsoITsn4HigKbigJ0gJ0cyJyDrr7jCt+ykkSDqsIjrk7Eg6rKp7ZmUIA==
“무역전쟁, 사이버전쟁…” 'G2' 미·중 갈등 격화
미중 갈등 고조[그래픽=아주경제DB] 연일 대중 압박 강도를 높이고 있는 미국이 이번엔 중국 기업을 겨냥했다. 타깃은 세계 1위 상업용 드론업체인 다장촹신(大疆創新·DJI)이다. 미국 정부가 최근 DJI가 자국 내에서 수집한 인프라 정보를 중국으로 보내고 있다고 주장하자 DJI는 사실이 아니라며 반박했다. 중국산 알루미늄산 반덤핑 조사, 중국의 시장경제국가 지위 불인정에 이어 DJI 때리기까지, 미국이 중국을 향해 잇달아 ‘몽둥이’를 휘두르며 미·중 양국간 갈등이 격화되는 양상이다.
2017-12-01 14:15:29
64+F7J28IOq4sOyXheuTpCAi7KSR6rWtIOyLnOyepeyXkOyEnCDruaDsoLgg64KY7JisIOyImOuPhCAi4oCm6rO17IKw64u5IOqwhOyErSDsu6Tsp4DrqbTshJwg67aI66eMIO2MveuwsA==
독일 기업들 "중국 시장에서 빠져 나올 수도 "…공산당 간섭 커지면서 불만 팽배
[사진=연합뉴스 자료사진 ] 주중국 독일 상공회의소가 중국 공산당의 외국기업 내 당조직 확대에 강력하게 반발하고 나섰다. 주중 독일 상의는 지난주 성명을 내고 공산당이 조직을 더 키우려는 시도에 대해 크게 우려하고 있으며, 일부 기업들은 이같은 압력이 계속될 경우 사업을 철수할 수도 있다고 경고했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29일 전했다. 성명을 통해 주중국 독일 상공회의소는 공산당이 조직을 키우려고 하면서 외국기업들의 애로사항이 커지고 있다고 주장했다. 독일 상의는 또 "중
2017-11-30 16:39:50
7KSR6rWtIOyGjOyVoeuMgOy2nCDsnofrlLDrnbwg7LKg7Ye0Li4uQeyjvCAxMDDsl6zqs7Mg7KeE7LacLCDshLHsoIHsnYA/ICfquIDsjoQn
중국 소액대출 잇따라 철퇴...A주 100여곳 진출, 성적은? '글쎄'
사진=아주경제 DB '광풍'(狂風)에 가까운 성장을 보였던 중국 P2P·소액대출 업계가 강력한 규제에 출렁이고 있다. 팽창 속도가 빨랐던 만큼 충격도 클 것으로 전망된다. 당국이 규제 카드를 꺼낸 것은 무분별한 성장에 따른 사회적 부작용을 차단하기 위해서다. 다수의 기업이 소액대출 시장에 출사표를 던졌지만 기대만큼의 수익을 올리지 못하고 오히려 재정건전성이 악화한 것도 배경으로 꼽힌다고 신경보(新京報)가 27일 보도했다. 올해 중국에 새롭게 설립된 소액대출업체는 총 27곳에 이른다. 금
2017-11-27 13:45:13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jfsnbwpIDYuNTg3NOychOyViC4uLjAuMTAlIOqwgOy5mCDtlZjrnb0=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27일) 6.5874위안...0.10% 가치 하락
[사진=바이두] 중국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소폭 하락했다. 이번주 첫 거래일인 27일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CFETS)는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64위안 높인 6.5874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0.10% 소폭 떨어졌다는 의미로 4거래일 만의 절하 고시다. 이날 위안화의 유로화 대비 기준환율은 7.8534위안, 엔화(100엔) 대비 환율은 5.9026위안, 영국 파운드화 대비 환율은 8.7799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 대비 원화 고시환율은 164.79원이다. 중
2017-11-27 11:24: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