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규 "김아중, 오디션서 떨어뜨렸다" 고백

정세희 기자입력 : 2019-05-13 09:02
지난 2017년 12월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 밝혀
배우 김아중이 ‘한끼줍쇼’를 통해 결혼에 대해 진지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2017년 12월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선 배우 김아중과 스타일리스트 한혜연이 경주 황남동의 한 끼 사냥에 나섰다.

이날 이경규는 "과거 김아중이 영화 오디션을 보러 왔는데 내가 떨어뜨렸다. 그 이후 영화도 엎어졌다. 김아중 씨는 다음 영화에 출연해 대박이 났더라”고 소개했다.

이에 김아중은 "저는 떨어진지 합격한지도 몰랐다. 오디션은 봤는데 붙었다 떨어졌다 그런 말도 없더라"고 능청스럽게 말하며 웃음을 안겼다.

김아중은 "결혼에 대해서 요새 좀 진지하게 생각해 보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누가 있어서가 아니라 이제는 진지하게 생각해야 되는 나이더라. 저만의 가족이나 가정이 있어야 될 것 같은 생각이 든다"며 결혼적령기 여성의 고민을 그녀 역시 하고 있음을 드러냈다.
 

[사진=JTBC 방송화면 캡쳐]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