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포체티노 감독 “위대한 업적 만들겠다”…손흥민의 토트넘과 ‘2023년까지 재계약’

서민교 기자입력 : 2018-05-25 07:27수정 : 2018-05-25 07:27

[토트넘 손흥민과 포옹하는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 사진=로이터 연합뉴스 제공]


손흥민의 소속팀인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이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과 2023년까지 재계약했다.

토트넘은 25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포체티노 감독 및 코칭스태프와 5년 계약 연장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2014년 토트넘의 지휘봉을 잡은 포체티노 감독은 2023년까지 9년 동안 팀을 이끌게 됐다.

포체티노 감독이 이끈 토트넘은 2017-2018시즌 EPL에서 손흥민의 활약을 앞세워 23승8무7패(승점 77)를 기록하며 맨체스터 시티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이어 3위를 차지했고,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권도 따냈다.

다니엘 레비 토트넘 회장은 “포체티노 감독과 새로운 계약에 합의해 매우 기쁘다”며 “포체티노 감독은 우리 팀에 믿을 수 없는 정신력을 불어넣었다. 모든 사람들이 이번 재계약 소식을 반길 것”이라고 말했다.

포체티노 감독도 “새로운 장기 계약을 체결하게 돼 영광스럽다”면서 “우리는 클럽 역사상 가장 중요한 시기로 접어들고 있으며, 세계 수준의 새 경기장에서 팀을 이끌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지난 4년 모든 사람들이 헌신했던 것처럼 앞으로도 위대한 업적을 계속 만들어 가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