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카카오톡 '주문하기', 개인·중소사업자까지 입점 확대

김종호 기자입력 : 2018-05-17 11:31수정 : 2018-05-17 11:31
현재 입점 브랜드는 38개, 가맹점 1만5000여곳서 대폭 늘어날 듯

[사진=한준호 기자 ]


카카오는 음식 주문 서비스인 '카카오톡 주문하기'에 입점 가능한 업체를 기존의 프랜차이즈 브랜드에서 개인·중소사업자까지 확대한다고 17일 밝혔다.

지난해 3월 서비스를 개시한 카카오톡 주문하기는 이달 기준 약 250만명의 회원을 보유하고 있다. 입점한 브랜드는 38개, 가맹점 수는 1만5000여곳에 이른다.

카카오톡 주문하기 입점이 기존 프랜차이즈 브랜드에서 개인·중소사업자까지 확대됨에 따라 이용자 및 입점업체는 앞으로 대폭 확대될 전망이다.

개인·중소사업자가 입점하면 4300만명에 달하는 카톡 이용자에게 간편한 주문 과정이나 신메뉴 출시·프로모션 등 소식을 전달하고 고객과의 일대일 채팅 등도 가능하다는 것이 카카오의 설명이다.

카카오는 입점을 원하는 개인·중소사업자로부터 사전 예약을 받은 이후, 오는 3분기 내 서비스를 가능하도록 할 계획이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