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조여옥 대위 징계해달라"..靑국민청원 20만명 동의

신승훈 기자입력 : 2018-04-21 19:18수정 : 2018-04-21 19:18

pc: 85    mobile: 139    total: 224
청원인 "청문회에 출석해 위증한 조 대위의 징계는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

[조여옥 대위. 사진제공=연합뉴스]


'세월호 청문회'에서 위증한 조여옥 대위를 징계해달라는 청원이 20만명의 동의를 받았다. 청와대와 정부관계자는 조만간 이와 관련한 입장을 표명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달 28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세월호 관련 청문회를 위증한 조여옥 대위를 징계바랍니다'라는 청원이 올라왔다. 오는 27일이 청원 마감일인 가운데 이날 오후 5시20분 20만3명이 동의했다.

청원인은 "세월호와 관련해 그동안 거짓으로 감추고 숨겨왔던 사실들이 조금씩 드러나고 있다"며 "청문회에 출석해 위증한 조 대위의 징계는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고 적었다.

이어 "그 배후에 군이 조직적으로 개입했는지, 이슬비 대위의 출석이유에 대해서도 철저하게 조사해 관련자들 전부 법에 따라 처리하고 일벌백계로 삼아야 우리 군이 바로서고 국민의 신뢰를 받을 수 있는 조직이 된다"고 했다.

앞서 검찰은 지난달 28일 박근혜 정부가 세월호 사고 당일 대통령 보고시작을 조작하고 국가위기관리기본지침을 불법으로 변경했다는 수사 결과를 내놓은 바 있다. 동시에 국민청원 게시판은 28일부터 세월호 청문회에서 말을 바꾼 조 대위를 징계해야한다는 글이 쏟아졌다.

국방부도 같은 달 30일 국민청원에 관련 글이 줄지어 올라오고 있는 데 대해 “국방부 법무관리관실에서 사실관계를 확인해 필요한 조치를 할 예정”이라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이번 청원은 청와대가 공식적으로 답해야 할 서른 번째 국민청원이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