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홍상수·김민희 결별? 엇갈리는 증언 "한달 전 헤어졌다"vs"영화제도 참가했다"

최송희 기자입력 : 2018-03-09 14:26수정 : 2018-03-09 14:26

결별설에 휩싸인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가 결별설에 휩싸였다.

9일 연예매체 스포츠월드는 한 영화 관계자의 말을 빌어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가 한 달 전에 헤어졌다”고 보도했다.

특히 관계자는 “홍 감독이 김민희의 미래를 무척 걱정했다”고 전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두 사람의 결별설은 지난달 25일 폐막한 제68회 독일 베를린국제영화제부터 시작됐다. 해당 영화제에는 홍 감독의 영화 ‘풀잎들’이 초청됐고, 많은 관계자들은 두 사람이 함께 동행 할 것이라 예상했다. 하지만 영화제에는 홍 감독이 홀로 참석, 결별설에 힘을 실었다.

하지만 홍 감독과 김민희의 결별설이 보도된 지 약 1시간 뒤, 이를 뒤집는 보도와 목격담이 쏟아졌다.

같은 날 일간스포츠는 “김민희와 홍상수 감독은 아직 결별하지 않았다. 영화 관계자들의 증언, 목격담에 따르면 김민희는 베를린 영화제 현장에 있었다”며 “공식석상에 나란히 서지는 않았지만 관객석에서 행사를 지켜보고 있었다”고 반박했다.

한편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지난해 3월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기자간담회에서 불륜 사실을 공식 인정했다. 그리고 홍상수 감독은 11월 부인 A씨를 상대로 이혼을 신청을 제기했다. A씨가 묵묵부답으로 일관하면서 재판은 지지부진 진행되고 있다. 하지만 최근 A씨도 변호인단을 꾸렸다는 후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