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아시아판 다보스포럼 중국 '보아오 포럼', 기조연설은 누가

입력 : 2017-03-21 07:55수정 : 2017-03-21 07:55

pc: 102    mobile: 51    total: 153
시진핑, 리커창 이어 올해는 장가오리 부총리가 개막식 기조연설

[장가오리 중국 상무부총리]



아주경제 김근정 기자 = 이달 말 개최되는 중국 보아오(博鰲)포럼의 기조연설은 장가오리(張高麗) 국무원 부총리가 할 예정이다. 

중국 외교부 홈페이지에 따르면 화춘잉(華春瑩) 외교부 대변인은 20일 정례브리핑에서 오는 장 부총리가 오는 25일 '2017 보아오 포럼' 개막식에서 기조연설자로 연단에 오른다고 밝혔다.

2015년 시진핑(習近平) 주석, 지난해는 리커창(李克强) 총리가 기조연설을 했던 것과 비교해서는 다소 격을 낮춘 모습이다. 

아시아판 다보스포럼이라고도 불리는  보아오 포럼은 오는 23일부터 26일까지 하이난성 보아오에서 개최된다. 아시아 국가 간 경제교류 활성화와 경제발전 추진을 위해 2001년 창설됐고 매년 3월 보아오에서 열린다. 

화 대변인에 따르면 이번 포럼에 라자오나리 맘피아니나 마다가스카르 대통령, 미크로네시아 연방의 크리스천 대통령, 푸슈파 카말 다할 네팔 총리, 민트 스웨 미얀마 제1부통령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중국과 사드 갈등을 겪고 정세가 혼란한 한국에서는 유정복 인천시장이 유일하게 포럼에 참석한다. 지난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다수의 정·재계 인사가 참여했던 것과 대비된다. 
세계 중국어 매체들과 콘텐츠 제휴 중국 진출의 '지름길'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