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안희정 무죄라면 사법부가 유죄"…서울 도심서 규탄 집회

김도형 기자입력 : 2018-08-18 17:21수정 : 2018-08-18 17:21
안희정 무죄에 法 강한 성토…서울역사박물관 앞서 오후 5시

[연합뉴스]


성폭력 혐의로 기소된 안희정 전 충남지사에게 무죄가 선고된 가운데, 이를 규탄하는 집회가 18일 서울 도심 한복판에서 열렸다.

미투운동과 함께하는 시민행동은 이날 오후 5시 서울역사박물관 앞에서 긴급집회를 개최했다. 이 집회는 25일 개최될 성차별·성폭력 끝장집회가 앞당겨 열리는 것이다.

참가자들은 '안희정이 무죄라면 사법부가 유죄다', '여성에게 국가는 없다', '안희정은 감옥으로, 피해자는 일상으로' 등의 구호가 적힌 피켓을 들고, 안 전 지사에게 무죄를 선고한 법원의 판결을 규탄했다.

집회에서는 안 전 지사를 고소한 김지은씨의 입장문을 대독하는 시간이 예정돼 있다.

아울러 '안희정성폭력사건공동대책위원회' 김혜정 한국성폭력상담소 부소장, 여성주의 연구활동가 권김현영씨, 고은 시인을 미투한 최영미 시인 등이 참석해 발언할 예정이다.

발언을 마친 뒤 이들은 세종대로와 광화문 등을 행진할 예정이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