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중국 춘제 연휴, 칭다오 방문 관광객 262만명

김근정 기자입력 : 2018-02-22 17:49수정 : 2018-02-22 17:49

17일 중국 칭다오의 대표 관광지인 잔챠오(棧橋)를 찾은 관광객들이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중국 최대 명절이자 관광 성수기인 춘제(春節, 음력설) 연휴 7일간 산둥성 칭다오를 찾은 관광객이 262만2000명(연인원 기준)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춘제 대비 무려 17.2% 급증한 것으로 칭다오가 중국 대표 관광도시로 확실히 자리매김했다는 분석이다. 관광 소비액도 19.1% 급증한 37억9000만 위안으로 칭다오 경제에 활기를 불어넣었다고 칭다오신문망(靑島新聞網)이 22일 보도했다.

연휴를 즐기려는 관광객이 밀려들면서 주요 호텔 투숙율도 높아졌다. 15일부터 21일까지 일주일간 1~5성급 호텔 투숙율은 51.8%로 절반을 넘었고 이 중 5성급, 4성급 호텔 투숙율이 각각 52.2%, 48.4%로 집계됐다.

이번 연휴 중국 전국 여행객 수는 3억8600만명으로 전년 대비 12.6% 증가했고 관광수익도 4750억 위안에 육박했다. 총 소비액은 전년 동기대비 10.2% 급증한 9260억 위안(약 157조원)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AJUTV 추석풍경
가을을 알리는 알밤줍기
세계 중국어 매체들과 콘텐츠 제휴 중국 진출의 '지름길'

아주 글로벌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