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화유기' 성혁이 연기하는 동장군 VS 하션녀 "1인 2역위해 여장까지"

장윤정 기자입력 : 2018-01-21 09:56수정 : 2018-01-21 09:56
'화유기' 성혁, 1인 2역 위해 체중 감량부터 여장까지 '신스틸러 활약'

[사진=tvN]

배우 성혁이 tvN 토일드라마 '화유기'에서 1인 2역을 맡아 신 스틸러로 활약하고 있다.
 
성혁은 ‘화유기’에서 한 개의 몸에 깃든 두 가지 영혼 동장군과 하선녀를 완벽하게 소화하고 있다. 먼저 동장군은 차분하고 우직한 성품의 소유자로 손오공(이승기 분)의 친구이자 아이스크림 가게를 운영한다. 반면 그의 여동생 하선녀는 따뜻하고, 사교성 있는 성격으로 요괴들의 이야기를 들어주며 칵테일 바를 운영하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에 따르면 성혁은 두 캐릭터를 이질감 없이 소화하기 위해 메이크업, 헤어, 의상 등 외적인 부분은 물론 감정을 전달하는 대사, 몸짓에서 역시 다양한 노력을 기하고 있다. 또한 촬영 전 체중 감량까지 하며 캐릭터를 준비했다는 후문.
 
이러한 성혁의 노력은 드라마에 고스란히 묻어나 호평을 받고 있다. 동장군일 때는 다소 딱딱한 대사 톤과 각 잡힌 모습이라면, 하선녀일 때는 몸짓, 말투, 분위기로 우아하고 기품 있는 분위기를 만들어내 드라마의 재미를 더하고 있다.
 
성혁은 "1인 2역에서 가장 중요하게 신경 써야 하는 부분은 연기라고 생각했다. 작가님, 감독님과 많이 논의하며 각 캐릭터의 대사 톤을 어떻게 잡을지 많은 고민을 하고 있다. 두 캐릭터 모두 나 자신으로부터 시작하기 때문에 고민하고 이해하려고 노력하고 있다. 남자가 여자를 연기 한다기보다 배우로서 한 캐릭터를 연기한다는 마음가짐으로 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성혁이 출연하는 tvN ‘화유기’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LIVE 주간증시결산
삼성 바이오시밀러 가격규제완화 건의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