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정미홍 명예훼손 혐의 검찰송치, 이재명 "구속수사후 실형 선고해야 정신 차릴 것"

전기연 기자입력 : 2018-01-12 00:00수정 : 2018-01-12 00:00
경찰 "'수억원' 금액 명시해 고의성 있다 판단"

[사진=이재명 시장 트위터]
 

이재명 성남시장이 아나운서 출신 정미홍이 명예훼손 혐의로 검찰에 송치에 대해 언급했다.

11일 이재명 시장은 자신의 트위터에 해당 기사를 링크한 후 "악의적 상습적 반복적 허위사실 유포는 중범죄 행위, 이것도 적폐입니다. 구속수사후 실형 선고해야 정신 차릴 겁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이날 서울 종로경찰서는 정미홍을 정보통신망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허위사실적시 명예훼손)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해 11월 정미홍은 SNS에 김정숙 여사에 대해 "취임 넉 달도 안 돼 옷값만 수억을 쓰는 사치로 국민 원성을 사는 전형적인 갑질에 졸부 복부인 형태를 하고 있다"는 글을 올렸다.

해당 글을 본 오천도 애국국민운동대연합 대표가 명예훼손 혐의로 정미홍을 고소했다. 경찰은 글에 '수억원'이라는 금액을 명시해 고의성이 있다고 판단해 이 같이 결정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VIDEO 아주경제TV <영상취재수첩>
노회찬 의원 비보, 정치권 반응은 '침통'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