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아주스타 영상] 장항준 감독, 강하늘에게 보내는 영상 편지 "군대는 다 힘들지"

최송희 기자입력 : 2017-11-23 15:50수정 : 2017-11-23 15:50

장항준 감독[사진=연합뉴스 제공]

장항준 감독이 군 복무 중인 강하늘에게 영상편지를 남겼다.

최근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점에서는 영화 ‘기억의 밤’(감독 장항준·제작 ㈜비에이엔터테인먼트 ㈜미디어메이커·배급 메가박스㈜플러스엠 ㈜키위컴퍼니)의 언론시사회가 진행됐다.

‘기억의 밤’은 납치된 후 기억을 잃고 변해버린 형(김무열 분)과 그런 형의 흔적을 쫓다 자신의 기억조차 의심하게 되는 동생(강하늘 분)의 엇갈린 기억 속 살인사건의 진실을 담은 미스터리 추적 스릴러다.

이날 장항준 감독은 군 복무 중으로 홍보 일정에 참가하지 못한 배우 강하늘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장 감독은 “하늘아 힘들지? 네가 나라를 잘 지켜서 그 덕에 우리는 후방에서 개봉을 하고 있다. 아, 그리고 너 후방에 갔더라. 그래도 힘들겠지. 군대가 안 힘든 게 어디있겠니. 몸 건 강히 군대 생활 잘 하라”며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무열이와는 항상 네가 보고 싶다는 이야기를 한다. 그립다. 나중에 빨리 나와서 영화 이야기를 하며 재밌게 술자리를 했으면 좋겠다”고 영상 편지를 남겼다.

한편 장항준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배우 김무열, 강하늘이 주연을 맡은 영화 ‘기억의 밤’은 오는 29일 개봉된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