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한국당 류여해 “포항 지진,문재인 정부에 대한 하늘의 경고라는 지적”

이광효 기자입력 : 2017-11-18 00:00수정 : 2017-11-19 13:49

자유한국당 류여해 최고위원/사진=남궁진웅 기자

자유한국당 류여해 최고위원이 포항 지진이 문재인 정부에 대한 하늘의 경고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고 말했다.

류여해 최고위원은 17일 당사에서 있은 최고위원회의에서 “이번 포항 지진에 대한 문 정부에 대한 하늘이 준엄한 경고 그리고 천심이라고 하는 지적들이 나오고 있다”며 “문재인 대통령은 결코 이를 간과해서 들어서는 안 될 것 같다”고 말했다.

류여해 최고위원의 포항 지진 발언에 대해 논란이 확산되자 류여해 최고위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저의 오늘 최고위원 발언을 왜곡하여 정치적으로 악용하거나 저를 비난하는 분들이 많네요. 특히 누군가가 마치 제가 포항 지진을 ‘천벌을 받는다는 것으로 표현’한 것처럼 왜곡하여 그렇지 않아도 지진으로 힘들어하시는 포항 주민의 민심을 자극하고 왜곡하고 있습니다”라며 “게다가 당 내부에 마치 제가 그런 발언을 하였기 때문에 포항 주민이 분노하고 있다며 저에게 해명과 사과를 요구하는 분까지 계시네요. 제가 그런 말을 했다는 것은 가짜뉴스의 전형이고, 그 가짜뉴스에 당내 일부 인사까지 영향을 받는 것을 보면서 참으로 안타깝습니다”라고 말했다.

류여해 최고위원은 “저의 오늘 최고위원 발언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이번 포항 지진은 문재인 정부에 대한 하늘의 엄중한 경고 그리고 천심이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그렇기 때문에 문 정부는 이를 간과해서 안 될 것이다. 즉, 천벌 받는다는 발언 내용은 전혀 결단코 없습니다. 그리고 그런 일부 의견 내지 지적을 전달했을 뿐입니다. 저는 포항시민들의 지진으로 인한 아픔과 공포를 누구보다 가슴 아파하고 걱정합니다. 저희 친척들도 살고 계신데 계속하여 맘 졸이며 여진을 걱정합니다. 제 발언을 단순히 오해하는데 그치지 않고 의도적으로 왜곡하여 악용하려는 잘못된 행태에 대해 단호히 대처해 나가겠습니다. 가짜뉴스를 생성하거나 고의로 욕설을 야기하는 댓글들도 엄중히 대응할 것입니다”라고 밝혔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