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신도심 내 아파트단지 상가허용 '특혜 의혹'

일부 단지내 비율 주상복합 수준, 공모주택 상가면적도 공모안 보다 최대 6배 증가

이해찬 의원 "과도하게 상가면적이 늘어나는 등 특혜 의심, 향후 공모안 변경 불가 개선방안 마련"

  • 프린트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연관키워드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수도권

더보기

충청·강원

더보기

영남

더보기

호남·제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