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살충제 계란 파문] GS25·GS슈퍼 “생란 이상無”…하루만에 판매 재개

석유선 기자입력 : 2017-08-16 11:56수정 : 2017-08-16 11:56

GS25가 농업회사법인 세양과 손잡고 출시한 PB상품인 '유어스 엄마愛란'. 세양이 공급하는 생란은 정부의 '살충제 성분' 전수 조사결과 '적합' 판정을 받았다. [사진=GS25 제공]


GS25와 GS수퍼마켓이 살충제 계란 파문이 불거진 지 하루만에 생란 판매를 재개하기로 했다. 

GS리테일은 16일 전날 판매를 중단했던 이레팜과 산청양계, 세양 등 GS25와 GS수퍼마켓에 계란을 공급하는 업체들이 정부 검사결과 모두 ‘적합 판정’을 받았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당장 오늘부터 판매가 재개된 계란은 ‘생란’에 한정된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에 판매가 재개된 상품은 확인이 완료된 모든 생란으로 가공란은 추가 확인이 완료된 후 판매를 재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GS리테일은 아울러 이번에 적합 판정을 받은 계란 공급사는 친환경 인증과 더불어 해썹(HACCP)인증 등을 취득하고 위생적인 시설에서 건강한 계란만을 생산·공급하려고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15일 살충제 계란이 국내 산란계 농장 2곳에서 발견되자 이마트와 롯데마트, 홈플러스 등 대형마트 3사를 비롯해 편의점, 슈퍼마켓, 온라인쇼핑몰에서는 일제히 국내산 계란 판매를 전면 중단했다. 업체들은 소비자가 환불을 원할 경우, 구매영수증만 제시하면 환불조치를 해주고 있다.

네티즌 의견

1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AJUTV 프리미엄 다큐
잿빛 기와의 노래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