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與小野大 협치 문 열리나…文대통령·5당 원내대표 첫 오찬회동

입력 : 2017-05-19 07:10수정 : 2017-05-19 07:10

pc: 131    mobile: 192    total: 323

문재인 대통령 당선인이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로 소공원에서 열린 '국민들과 함께하는 개표방송'에 참석하고 있다.[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아주경제 최신형 기자 =문재인 대통령과 원내 5당 원내대표가 19일 오찬회동을 한다. 문 대통령 취임 이후 여야 5당 원내대표가 한자리에 모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협치의 분수령이 될 전망이다.

정치권에 따르면 문 대통령과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정우택 자유한국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 김동철 국민의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 주호영 바른정당 원내대표,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등은 이날 청와대에서 오찬회동을 한다.

청와대에서는 임종석 비서실장을 비롯해 전병헌 정무수석, 윤영찬 국민소통수석 등이 배석할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오찬회동은 의제 제한 없이 정국 전반에 관한 어젠다들이 오찬 테이블에 오를 전망이다.

다만 문 대통령은 핵심 국정과제인 일자리 추가경정예산(추경) 편성 및 개혁 입법 처리를 당부할 것으로 보인다. 여야 원내 5당도 내부적으로 첫 메시지를 던지며 존재감 확보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