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조이 두고 이현우 이서원 본격 삼각관계 시작

입력 : 2017-04-25 09:48수정 : 2017-04-25 09:48

pc: 60    mobile: 43    total: 103

[사진=tvN 방송 캡처 ]

아주경제 이지영 기자 =24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11화에서는 한결(이현우)이 힘들어하는 조이를 지켜주며 둘의 사랑이 견고해지는 만큼 윤소림(조이)를 향한 서찬영(이서원)의 마음도 커졌다.

한결과 소림은 친구들과 다함께 떠난 MT에서 데이트를 즐겼다. 아침 산책에 나선 두 사람은 키스로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고 이 모습을 보게 된 서찬영은 질투심에 빠졌다.

MT에서 돌아오는 길, 찬영은 소림에게 한결과 사귀냐고 물었다. 소림은 "한결씨 좋아하지 말라고 했는데 어떻게 해도 마음을 버릴 수 없었다" 며 말했다. 

한편, 찬영을 마주하게 된 한결은 "소림과의 사이에 끼어들지 말라"고 경고했다. 그러나 찬영은 "나는 왜 안되냐"고 말하며 본격적인 삼각관계의 시작을 알렸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