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경기 이어 경남도…토론회 불참 놓고 김경수-김태호 '신경전'

김도형 기자입력 : 2018-05-16 20:40수정 : 2018-05-16 23:36

pc: 27    mobile: 44    total: 71
김경수 측 "김태호 불참으로 준비 중인 토론 무산"

김경수(왼쪽) 더불어민주당 경남지사 후보와 김태호 자유한국당 후보가 8일 오전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경상남도 도지사 후보 관훈토론회에서 참석자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6·13 지방선거에 출마한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경남지사 후보와 김태호 자유한국당 후보가 TV토론회 불참 문제를 두고 16일 신경전을 벌였다.

앞서 경기지사 선거 토론회에서도 이재명 민주당 후보가 불참해 남경필 한국당 후보와 신경전을 벌인 바 있다.

김경수 후보 대변인을 맡고 있는 제윤경 의원은 이날 논평을 내고 "김경수 후보가 MBC경남과 JTBC로부터 각각 24일과 28일 경남지사 후보 토론회를 제안받아 응했다"며 "그러나 해당 방송사로부터 김태호 후보의 불참 결정으로 준비 중인 토론이 무산됐음을 통보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경남의 새로운 미래를 위해 도민이 각 후보의 정책과 미래비전을 비교할 기회가 적극 제공돼야 함은 기본이다"며 "그런 차원에서 김태호 후보의 TV토론 불참과 기피는 경남도민에 대한 예의가 아니다"고 꼬집었다.

이에 대해 김태호 후보 측은 TV토론 불참이 토론 자체를 거부하는 것은 아니라고 반박했다.

김태호 후보 측 관계자는 언론사가 정한 일정에 맞추기 힘들었을 뿐 토론회를 거부하는 것은 아니라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아울러 여론조사 결과가 낮게 나오는 상황에서 토론보다는 현장 일정을 소화하는 것이 낫다는 판단을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