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평창동계올림픽] 기쁘면서도 슬픈…김민석 동메달에 웃고 최민정 실격에 울고

전기연 기자입력 : 2018-02-14 00:00수정 : 2018-02-14 00:00

pc: 291    mobile: 111    total: 402
최민정, 쇼트트랙 500m서 임페딩 판정 받아

[사진=연합뉴스]


슬프면서도 기쁜 날이다. 

13일 여자 쇼트트랙 500m 기대주였던 최민정이 메달 획득에 실패해 국민들을 슬프게 하더니, 스피드 스케이팅 신성 김민석이 동메달을 획득해 국민들을 환호하게 했다.

이날 강릉 아이스 아레나에서 열린 쇼트트랙 여자 500m 결승에서 최민정은 이탈리아 아리아나 폰타나와 경쟁을 펼치며 2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은메달 획득 기쁨도 잠시 사진 판독을 한 심판들은 '임페딩(밀기반칙)' 판정을 내리며 최민정을 실격 처리했고, 기쁨은 한순간에 안타까움과 분노로 바뀌었다. 

하지만 이어진 스피드 스케이팅 남자 1500m 경기에서 만 18살 소녀 김민석이 1분 44초 93으로 결승선을 통과하며 네덜란드 키얼트 나위스와 파트릭 루스트에 이어 3위를 기록하며 동메달을 획득해 관중을 흥분시켰다. 

특히 김민석의 동메달 획득은 유럽과 미주 선수들의 전유물로 여겨진 빙속 남자 1500m에서 아시아 선수 중 처음으로 김민석이 획득하면서 더욱 놀라움을 줬다. 

같은 날 희비가 엇갈리는 경기에 누리꾼들은 "아 최민정 선수 때문에 화나면서도 김민석 선수 때문에 기쁘고(ge***)" "최민정 페널티 넘나 안타깝지만 ㅠㅠ 넘어지거나 다치지 않은 것에 만족을… 김민석은 아시아 최초 스피드 스케이팅 1500 메달이라는데 정말 대단함(ol****)" "김민석 선수 동메달 축하드립니다! 최민정 선수 정말 고생하셨습니다! 최민정 선수의 땀과 노력은 절대 헛되지 않았습니다. 응원해요(mi****)" 등 댓글로 최민정과 김민석을 응원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