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일본 스키장 인근 화산 분화..화산석이 곤돌라 덮치는 등 다수 부상

윤세미 기자입력 : 2018-01-23 15:29수정 : 2018-01-23 15:29

23일(현지시간) 일본 군마현 구사쓰시라네산의 화산 활동으로 화산재가 하얀 설산을 꺼멓게 덮었다. [사진=AP/연합]


23일 오전 일본 군마현 북서부의 화산 분화와 산사태로 10여 명이 부상을 입었다.

NHK 등 일본 현지 매체에 따르면 일본 기상청은 이날 오전 9시 59분 경 일본 군마(群馬)현 북서부의 구사쓰시라네산(草津白根山)의 주봉우리인 모토시라네산(本白根山)(2천171m)에서 화산이 분화했다고 발표했다.

화산석과 화산재가 인근 구사쓰 국제 스키장까지 날아가면서 스키어 10명이 다쳤다. 이 중 4명은 곤돌라를 타고 있다가 돌덩이에 유리가 깨지면서 다친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산사태도 벌어져 인근에서 훈련 중이던 자위대원들도 부상을 입었다. 산사태는 화산 폭발로 인해 발생한 것으로 현지 매체들은 추정했다.

일본 기상청은 분화 발생 지점인 모토시라네산 정상에서 반경 2㎞에 분석이 날라올 수 있다며 경계를 당부하고 화산경계 레벨을 2에서 3으로 격상하고 입산 규제를 명령했다.


 
대~ 한민국 2018! 스웨덴 첫 경기 아주라이브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