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멕시코, 뉴질랜드 이어 대만도 흔들, 규모 5.7 지진

김근정 기자입력 : 2017-09-21 07:34수정 : 2017-09-21 07:34

[사진-중국지진대망중심(CENC)]


대만에서도 지진이 발생했다. 

대만기상국에 따르면 20일 밤 10시29분께(현지시간) 대만 동부 화롄(花蓮)현 기준 74.6km 떨어진 해역에서 규모 5.7의 지진이 발생했다. 진원 깊이는 15.3km로 확인됐다. 

타이둥(台東)현에서는 진도 5, 화롄현에서는 진도 4의 흔들림이 느껴졌다. 이 외에 윈린(雲林), 타이난(台南)은 물론, 가오슝(高雄), 이란(宜蘭) 등지에서도 진동이 감지됐다고 환구망(環球網)이 21일 보도했다. 중국 본토의 푸젠성 취안저우(泉州)도 살짝 흔들렸다. 

지난 1999년 9월 21일 새벽 대지진이 발생한지 18주년을 하루 앞두고 또 다시 지진이 발생해 많은 대만 주민이 불안감에 떨었다고 신문은 전했다. 

앞서 20일(현지시간) 뉴질랜드 중부지역에서 6.1규모 지진이 발생했고 19일(현지시간)에는 멕시코에서 7.1규모 강진이 있었다. 멕시코는 7일에도 8.1규모 강진이 발생해 막대한 인명피해를 입었다. 21일(현지시간) 오전 7시 남태평양 바누아투 에로망고 섬에서도 규모 6.4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들 지역은 모두 잦은 화산·지진으로 '불의 고리'로 불리는 환태평양 조산대에 위치해 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세계 중국어 매체들과 콘텐츠 제휴 중국 진출의 '지름길'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