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우원식 "野, 김명수 '동성애 지지자'라는 건 오해" 발언

김혜란, 서민지 기자입력 : 2017-09-19 09:51수정 : 2017-09-19 15:58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2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남궁진웅 기자, timeid@ajunews.com]


야당이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가 '성소수자 인권'을 옹호했다는 이유로 '김명수 불가론'을 펴는 가운데 여당 원내대표가 "야당이 김 후보자를 '동성애 지지자'로 규정하는 것은 부적절하다"고 주장했다.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9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청문회 과정에서 야당이 가진 김 후보자에 대한 오해를 풀기 바란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우 원내대표는 "기독교계 중심으로 김 후보자 동성애 적극 옹호 입장은 여러 사실로 오해 있는 걸로 확인됐다"며 "성소수자 인권관련 학술행사 주관으로 후보자가 회장으로 있던 국제인권법연구회가 행사를 주관한 게 아니라, 공동 주최한 서울대 공익법센터 앞장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학술대회 내용도 성소수자 문제는 인권법 여러 주제 중 하나"라며 "학술대회 성격상 특정한 결론을 공유하는 자리가 아니라 다양한 의견을 각자의 관점에서 나누는 자리였다"고 주장했다.

AJUTV 프리미엄 다큐
차오셴쭈, 그들에게 미래를 묻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