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여자축구 디펜딩 챔피언 현대제철, 경주한수원에 4-0 대승

입력 : 2017-04-21 22:07수정 : 2017-04-21 22:07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여자축구 디펜딩 챔피언 인천 현대제철이 개막 후 3경기 만에 첫 승을 거뒀다.

현대제철은 21일 경주 축구공원 제4구장에서 열린 2017 IBK기업은행 WK리그 3라운드 경주한수원과 경기에서 2골을 몰아넣은 비야의 활약에 힘입어 4-0 대승을 거뒀다.

비야는 전반 40분과 전반 추가시간에 득점을 기록했다.

현대제철은 후반전에도 이민아와 김두리가 추가 골을 넣으며 손쉽게 승리를 거뒀다.

구미 스포츠토토는 화천KSPO를 꺾고 1위로 올라섰다.

스포츠토토는 0-0으로 맞선 후반 30분 지오바나의 결승 골로 승리했다.

2승1무를 기록한 스포츠토토는 득실차에서 수원시시설관리공단을 제치고 선두 자리에 올랐다.

결승 골을 넣은 지오바나는 3라운드 최우수선수(MVP)를 받았다.

수원시시설관리공단은 이천대교를 1-0으로 누르고 2위로 올라섰다. 서울시청은 보은상무를 3-1로 눌렀다.

cycle@yna.co.kr

(끝)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대~ 한민국 멕시코전 아주라이브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