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LG전자, 'G6'로 유럽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 공략

입력 : 2017-04-20 10:00수정 : 2017-04-20 10:00

독일 뮌헨에 위치한 개선문 앞에서 소비자들이 LG전자의 프리미엄 스마트폰 'G6'로 셀프 카메라를 촬영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아주경제 유진희 기자 =LG전자가 전략 스마트폰 ‘G6’로 유럽시장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의 공략을 가속화하고 있다.

LG전자는 이달 마지막 주중 유럽지역에서 ‘보다폰’, ‘오렌지’, ‘T모바일’, ‘텔레포니카’ 등 4대 이동통신사를 비롯한 33개 이동통신사를 통해 G6를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지난 7일 북미 출시에 이어 유럽까지 양대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에 G6를 모두 선보이게 된 것이다.

LG전자는 다음달까지 아시아, 중남미, 중동아프리카 등에서도 G6 출시를 마치고 글로벌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을 집중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유럽과 북미의 주요 매체들은 G6 출시에 맞춰 한 손에 쏙 들어오는 풀비전의 편의성, 탁월한 내구성, 뛰어난 카메라 기능 등에 주목하며 잇따라 호평을 내놓고 있다.

이탈리아의 유력 IT매체 ‘HD블로그’는 G6를 10점 만점에 9점을 부여하며 최근 선보인 스마트폰 가운데 1위로 선정했다. 이 매체는 “G6가 견고하면서도 아름답다”면서 “풀비전 디스플레이가 이전에는 상상하지도 못했던 놀라운 시각적 경험과 편리함을 제공한다”고 극찬했다.

영국의 IT(정보기술) 전문매체 ‘T3’는 “G6의 후면 카메라 기능이 매력적”이라며 “G6의 광각 카메라 렌즈는 다양한 상황에서 유용하다”고 설명했다.

조준호 LG전자 MC사업본부장 사장은 “세계에서 인정받은 편의성과 높은 완성도를 바탕으로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대~ 한민국 멕시코전 아주라이브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