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IOM이민정책연구원, 국내체류 아세안 이민자의 출신국 사회발전 매개 역할 수행 지원

입력 : 2017-02-10 08:45수정 : 2017-02-10 08:45

pc: 77    mobile: 44    total: 121

 

아주경제 최종복 기자 = 경기고양시  IOM이민정책연구원은 9일 연구원 대회의실에서 아세안 이민자의 “본국 사회발전 기여” 프로젝트 결과보고 세미나를 개최했다.

"본국 사회발전 기여” 프로젝트는 아세안 이민자가 한국에서 얻은 지식, 정보,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출신 국가의 개인과 사회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활동을 스스로 기획하고 실행하도록 지원하는 프로젝트이다.

본 프로젝트는 이민자들이 출신국과 한국의 공동발전을 위한 중요한 인적자산임을 알리고 이들이 제안한 활동의 성과를 다양한 이주분야 관계기관 및 전문가들에게 소개함으로써 이들의 역량을 활용한 정책 및 활동을 더욱 활성화시키는 데에 의의가 있다.

또한 이민자에게는 스스로의 발전가능성을 탐색하고 송출국과 수용국 양국의 공동번영을 이끌 수 있는 주체라는 인식을 가지는 시작점이 되도록 했다.

이번 세미나는 미얀마, 베트남, 태국, 필리핀 총 4개 국가 출신의 9개 팀의 프로젝트 성과를 직접 소개하고 동시에 관련분야 전문가의 자문을 얻는 의미 있는 자리였다.

본 세미나는 “이민자 역량강화와 교육,” “전문지식과 기술전수” 총 두 개 세션으로 구성되어, ▲1세션에서는 그동안 정책대상자로만 여겨졌던 결혼이민자들이 양국 관계개선의 주체자로서의 역할 수행 가능성을,  ▲2세션에서는 유학생들이 한국에서 터득한 경험을 본국에서 활용한 사례를 함께 알아보았다.

IOM이민정책연구원 조영희 대외협력과장(한-ASEAN 협력기금 사업 책임자)은 "이번 세미나의 개최가 2015년 발표된 17개의 지속가능개발목표(SDGs)에 이민문제가 포함된 이후, 이주와 개발의 관련성이 국제적으로 더욱 주목받고 있는 시점과 연계되어 더욱 큰 의의를 가지고 있다고 언급하면서, 이번 세미나가 이민자가 출신국과 한국의 공동 발전에 기여하는 인적자원임을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고, 이민과 개발 분야의 새로운 정책적 시각을 제시하는 자리가 되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