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주초대석] 이인석 YK 대표 "고객 중심주의로 권위의식 타파...법조계 테슬라 될 것" [아주초대석] 이인석 YK 대표 "고객 중심주의로 권위의식 타파...법조계 테슬라 될 것" "법무법인 YK는 봄에 막 솟아나는 새싹 같은 로펌이다. 계속 매출이 성장하며 점점 커나가고 있다. 매출뿐만 아니라 구성원분들이 다 적극적이고, 일을 더 열심히 하겠다는 그런 모습이 굉장히 좋았다." YK는 지난해 매출 803억원을 기록하며 '10대 로펌'에 올라섰다. 작년 매출은 전년 대비 60% 늘어난 수치다. 이는 대형 사건 수임으로 인한 일시적인 급상승이 아니다. 2020년 249억원, 2021년 461억원, 2022년 532억원으로 매년 매출이 2배씩 상승하는 기세를 보여 왔다. 최근 YK에 둥지를 튼 이인석 대표변호사 2024-04-18 06:00:00
  • [아주초대석] 박주선 대한석유협회 회장 "세계 정상급 韓 정유산업...발전 위해 쓴소리 마다않을 것" [아주초대석] 박주선 대한석유협회 회장 "세계 정상급 韓 정유산업...발전 위해 쓴소리 마다않을 것" "한국은 비산유국임에도 세계 최대 규모의 정제시설을 갖추고 있다. 지금도 우리 정유사들은 해외 기업과 치열한 경쟁 중이며 협회는 정유업계가 글로벌 에너지 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정부 정책에 협조할 것이다." 2022년부터 국내 정유업계를 대표하는 대한석유협회 회장을 맡아온 박주선 회장은 지난 2년간 정치인에서 경제인으로 변모했다. 정유업계의 호황 때마다 '횡재세'를 언급해온 정치권을 향해 포퓰리즘이라는 과감한 발언도 서슴지 않는 그는 이제 정유업계의 발전만이 자신의 목표라고 한다 2024-04-16 05:00:00
  • [아주초대석] 박성호 티몬·위메프·큐텐 통합 제휴사업본부장 "e쿠폰 서비스 고도화에 집중…연내 전용 플랫폼 구축" [아주초대석] 박성호 티몬·위메프·큐텐 통합 제휴사업본부장 "e쿠폰 서비스 고도화에 집중…연내 전용 플랫폼 구축" “오픈마켓 중에 e쿠폰 비즈니스에 대한 노하우는 티몬이 월등히 앞서고 있다고 자부합니다. 우리만의 e쿠폰 전문 플랫폼을 만들어 브랜드사와 원활한 협력뿐만 아니라 고객들 간 거래도 안전하게 만들고 싶습니다.” 박성호 티몬·위메프·큐텐 통합 제휴사업본부장은 지난 8일 서울 강남 티몬 사옥에서 아주경제와 인터뷰를 하면서 “e쿠폰 서비스 구조 개선을 통해 고객 편의성을 강화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현재 티몬은 폭발적으로 매출이 증가하고 있는 e쿠폰 사업 강화를 위해 올해 1월 자 2024-04-10 12:34:41
  • [아주초대석] 박성호 티몬·위메프·큐텐 통합 제휴사업본부장 "치열한 이커머스 생존 경쟁…향후 10년도 자신" [아주초대석] 박성호 티몬·위메프·큐텐 통합 제휴사업본부장 "치열한 이커머스 생존 경쟁…향후 10년도 자신" 박성호 티몬·위메프·큐텐 통합 제휴사업본부장은 인터뷰를 진행하면서 ‘경험’이라는 단어를 여러 차례 강조했다. 그는 최근 10년 넘는 기간에 격변의 국내 이커머스 시장에서 체득한 경험을 통해 e쿠폰 사업 고도화를 이뤄내겠다고 했다. 박 본부장은 “제휴라는 업무 자체가 많은 시도를 해야 하는 직무 카테고리였다”면서 “수많은 시도와 설득 끝에 유의미한 결과를 만들어 낼 수 있었다”고 말했다. 그 결과, 박 본부장은 2014년부터 티몬과 함께하며 e쿠폰 사업 확장을 성공적으 2024-04-10 12:34:09
  • [아주초대석] 스즈키 쓰토무 한국구보다 대표 "글로벌 선두기업 구보다...한국은 뛰어난 기술 협업파트너" [아주초대석] 스즈키 쓰토무 한국구보다 대표 "글로벌 선두기업 구보다...한국은 뛰어난 기술 협업파트너" “구보다는 고객에게 애로 사항이 발생했을 때 단순히 수리하고 서비스하는 데 그치지 않고 고객 마음을 헤아리고 배려해서 기계에도 적용할 수 있는 그런 회사다. 우리를 신뢰해 달라.” 지난해부터 한국구보다를 이끌고 있는 스즈키 쓰토무 한국구보다 대표는 한국 시장에서 농기계를 판매하면서 ‘고객 만족도’를 최우선으로 한다고 말했다. 그는 2014년 한국구보다에서 3년간 근무한 경험을 바탕으로 빠르게 변화하는 한국 농경사회에 맞춰 최고의 농기계를 선보인다는 포부도 밝혔다. 특히 한국 고객들의 2024-04-09 11:04:21
  • [아주초대석] 남성현 산림청장 "420兆 가치 우리 숲 지키려면…산림재난방지법 꼭 필요" [아주초대석] 남성현 산림청장 "420兆 가치 우리 숲 지키려면…산림재난방지법 꼭 필요" 산과 들에 꽃이 피는 봄이 왔지만 산림 당국은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다. 지난 2월 1일부터 오는 5월 15일까지 봄철 산불조심기간이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최근 산불은 급변하는 기후변화 영향으로 점차 일상화·대형화하는 추세다. 산림청은 2010년대보다 2020년대에 산불 발생 건수가 20배, 피해 면적이 10배로 늘어날 것으로 추산한다. 산불위험기간도 초겨울과 초여름으로 확장되고 있다. 과거 3~4월에 큰 산불이 집중돼 '아카시아 꽃이 피는 5월이 되면 산불이 끝난다'는 속설은 과거 얘기가 됐다. 남성현 산림 2024-04-04 05:00:00
  • [아주초대석] 남성현 산림청장은…7급 시작 차관급까지, 자타공인 산림 베테랑 [아주초대석] 남성현 산림청장은…7급 시작 차관급까지, 자타공인 '산림 베테랑' 남성현 산림청장은 1978년 공직에 들어선 뒤 46년간 정부와 학계에서 '산림 외길'을 걸어온 전문가다. 7급 공채 출신으로 야간 대학을 거쳐 차관급 외청장까지 오른 입지전적 인물이기도 하다. 충남 논산 태생인 남 청장은 산림청 입직과 동시에 건국대 행정학과에 다니며 주경야독을 했다. 산림이용국장과 기획조정관, 남부지방산림청장, 한·인도네시아산림협력센터장 등 주요 보직을 맡으며 다양한 성과를 거뒀다. 2015년 공개 모집을 통해 선발된 국립산림과학원장을 지낸 뒤 2017년부터 공직 생활에 잠시 쉼표를 2024-04-04 05:00:00
  • [아주초대석]  "3·3·7·7 관광비전, 올해 2·2·6·6으로 스타트...2000만명 유치한다" [아주초대석] "3·3·7·7 관광비전, 올해 2·2·6·6으로 스타트...2000만명 유치한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지난해 3·3·7·7 관광비전을 발표하고 세계 관광시장에서 서울 관광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 3·3·7·7 관광비전은 2026년까지 외래관광객 3000만명을 유치해 1인당 300만원을 소비시키고, 이들이 서울에서 7일간 머물게 한 뒤 이들 가운데 70%가 다시 서울을 방문할 수 있도록 관광 인프라를 구축하겠다는 것이 골자다. 선봉장으로 나선 이가 김영환 관광체육국장이다. 김 국장은 이 같은 오 시장의 관광정책과 관련해 "3000만 광광객을 맞이할 고품격 관광매력 도시 서 2024-04-01 11:15:14
  • [아주초대석] 이혜민 핀다 대표는 [아주초대석] 이혜민 핀다 대표는 이혜민 핀다 공동 대표는 현실의 불편함에서 창업아이템을 찾는 능력이 탁월한 도전가다. 이 대표는 1984년 5월 서울에서 태어나 고려대 서어서문학과를 졸업한 뒤, STX전략사업기획실에서 일을 시작했다. 얼마 지나지 않아 그는 창업 전선으로 뛰어들어 여러 스타트업 회사를 만들었다. 샘플 화장품 정기배송 서비스를 운영한 '글로시박스'와 유아용품 정기배송 '베베앤코'가 대표적이다. 건강관리 서비스인 '눔(Noom)'의 한국법인 대표도 맡았다. 그리고 지난 2015년 핀다를 창업해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이 2024-03-27 18:00:00
  • [아주초대석] 은행 아닌 은행 꿈꾼다···이혜민 핀다 대표 "서비스형 뱅킹 선점" [아주초대석] '은행 아닌 은행' 꿈꾼다···이혜민 핀다 대표 "서비스형 뱅킹 선점" "'은행 아닌 은행'이 되는 것이 목표입니다. 라이선스는 없지만 '서비스형 뱅킹(BaaS)'으로 은행 인프라를 통해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려고 합니다. 핀다의 서비스를 다른 금융회사에서도 잘 활용할 수 있게 도울 겁니다." 국내 1호 대출비교 플랫폼 핀다를 운영하는 이혜민 공동대표는 앞으로의 목표에 대해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인터넷전문은행 라이선스를 통해 1000만 주거래 은행이 되는 것을 장기적인 목표로 제시하면서도, BaaS를 중심으로 한 '은행 아닌 은행'의 길도 고민하고 있었다 2024-03-27 18: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