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임직원에 '심기일전' 주문

강지수 수습기자입력 : 2019-07-21 14:14
신한카드 리더의 마음가짐으로 '초심·일심·진심·관심' 강조
[데일리동방]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이 임직원들에게 심기일전 할 것을 주문했다.

21일 신한카드에 따르면 지난 19일 열린 하반기 사업전략회에서 임영진 사장은 상반기 거둔 성과들과 하반기 흘릴 땀방울이 한 해의 실질적인 성과로 돌아오도록 다시 한번 심기일전 해 달라고 당부했다.
 

[사진=신한카드]


또 신한카드의 리더가 가져야 할 마음가짐으로 △고객 중심에서 가치를 제공하자는 초심(初心) △모두가 주인의식을 갖고 소통하자는 일심(一心) △스스로 최선을 다할 수 있게 동기를 부여하자는 진심(眞心) △일상의 다양한 문제를 세심하게 살펴보자는 관심(關心) 등 네가지를 강조했다.

세 가지 결을 기억해 달라고도 강조했다. △목표 달성을 위한 맺을 결(結) △시대가 요구하는 새로운 도전을 위한 결단할 결(決) △사회적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한 깨끗할 결(潔) 등이다.

이번 회의는 신한금융그룹이 강조하는 환경·사회·지배구조(ESG) 전략 실천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이런 취지를 살리기 위해 종이·플라스틱 컵 대신 텀블러를 사용하는 '일회용품 없는 회의'를 진행해 ESG 실천에 동참했다.

한편, 서울 중구 본사에서 열린 사업전략회의는 상반기 실적과 하반기 4대 과제 논의, 신한카드 뉴비전 과제 달성을 위한 아이디어 공유 등의 시간으로 마련됐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