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새해 첫날 음주운전’ 고양시의원 윤리심판원 회부

김봉철 기자입력 : 2019-01-08 00:00
오는 9일 최고위서 중징계 요청

[연합뉴스 이미지]



더불어민주당이 새해 첫날부터 음주운전을 하다 경찰에 적발된 채우석 경기 고양시의원에 대해 중징계를 내린다.

8일 민주당에 따르면, 당 지도부는 오는 9일 열리는 최고위원회에서 이 문제를 논의한다. 민주당은 당내 윤리심판원에 회부해 징계를 결정할 방침이다.

채 의원은 지난 1일 오후 3시께 경기 고양 일산서구 한 도로에서 음주운전을 하다 중앙분리대 화단 가로수를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사고현장을 목격한 시민이 경찰에 신고했으며 현장에서 실시된 음주측정 결과 혈중알코올 농도는 0.065%로, 면허 취소 수준이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