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부천성모,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평가 1등급

(부천)이등원 기자입력 : 2018-02-08 13:43수정 : 2018-02-08 13:43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병원장 권순석)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에서 월등히 높은 점수로 2014년 1차 평가부터 이번 평가까지 3회 연속 1등급을 받았다.

이번 3차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는 2016년 5월부터 1년 동안 만 40세 이상의 만성폐쇄성폐질환 환자를 진료한 전국 6,470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폐기능검사 시행률, 지속방문 환자비율, 흡입기관지확장제 처방환자비율 등을 평가했다. 부천성모병원은 종합점수 93.31점으로 전체 6,470개 의료기관 평균 60.91점에 비해 월등히 높은 점수로 1등급을 받았다.(동일 종합병원 평균 75.12점, 전체 평가병원 평균 60.91점이며, 점수가 높을수록 만성폐쇄성폐질환 치료를 잘하는 병원임)

만성폐쇄성폐질환은 주로 40세 이상 성인에서 기관지가 좁아지고 폐실질이 파괴되어 숨이 차는 호흡기질환으로 전세계 사망원인 3위에 해당할 만큼 심각한 질환이다. 발병 시 치료가 쉽지 않아 질환의 조기발견을 위해 폐기능검사가 꼭 필요하고, 진단 이후 적어도 1년에 한 번 이상 검사를 실시하여 치료 방향을 설정해야 함에 따라 모든 시스템이 갖춰져 있고 폐질환 전문 의료진이 있는 병원에서 치료해야 한다. 특히 만성폐쇄성폐질환의 가장 중요한 치료약제인 흡입기관지확장제는 사용 초기 전문가의 교육을 통해 정확한 방법으로 사용하는지 확인 받는 것이 중요하므로 전문 의료진의 교육이 가능한 곳에서 처방받는 것이 좋다.

한편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은 지난 2014년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만성폐쇄성폐질환 1차 평가에서 종합점수 92.96점, 2차 평가에서 95.23점, 이번 3차 평가에서 93.31점으로 3회 연속 1등급을 받아 만성폐쇄성폐질환 환자의 질병 악화를 방지하고 삶의 질을 유지하는 최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음을 다시 한 번 검증받았다.

[사진=부천성모병원 제공]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