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부정·불법 문재인 정권 심판”...김종인과 합동 유세

신승훈 기자입력 : 2020-04-06 22:05
김종인 "한국 경제 추락시킨 주범...문재인 정부 심판해야"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는 6일 “대한민국 모두가 힘을 합쳐 부정·불법을 저지르는 문재인 정권을 심판하는 대장정을 시작해야 한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날 평창동 유세에서 “이번 선거는 조국 살리기가 아닌 대한민국 경제를 살리는 현명한 선택이 이뤄져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유세에는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도 함께했다.

김 위원장은 “4월 15일 총선에서 이곳에 출마한 황교안 후보를 지원하기 위해 여기에 섰다”면서 “지난 3년 동안 한국 경제를 빠르게 추락시킨 주범인 문재인 정부를 이번 선거에서 심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지지자들 만나는 황교안. 미래통합당 서울 종로 황교안 후보가 6일 서울 종로구 평창동 거리유세에서 지지자들과 인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