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北 김정은, 9·9절 축하 시진핑에 “각별한 친선의 정 느껴”

장은영 기자입력 : 2018-09-16 21:33수정 : 2018-09-16 21:33
"양국 관계 발전 위해 적극 노력할 것"

최룡해 노동당 부위원장 겸 조직지도부장(오른쪽부터), 리수용 당 국제 담당 부위원장, 김여정 당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 김성남 당 국제부 제1부부장 등 북한 고위인사들이 11일 정권 수립 70주년을 맞아 방북했던 리잔수(栗戰書) 중국 전국인민대표회의 상무위원장을 배웅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2일 보도했다. 2018.9.12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photo@yna.co.kr/2018-09-12 23:02:16/ <저작권자 ⓒ 1980-2018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저작권자 ⓒ 1980-2018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9·9절을 축하해 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16일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지난 15일 시 주석에게 보낸 전문에서 “시진핑 동지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창건 70돌에 즈음하여 열렬한 축하와 진심으로 되는 축원을 보내준 데 대하여 깊은 사의를 표한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시 주석이 리잔수 중국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장을 특별대표로 파견한 데 대해 “나 자신과 우리 당과 정부, 인민에 대한 시진핑 동지와 중국 당과 정부, 인민의 각별한 친선의 정을 느낄 수 있게 하였다”고 말했다.

이어 “두 나라 노(老)세대 영도자들께서 친히 마련하고 꽃피워 주신 조중(북중) 친선은 오늘 새 시대의 요구에 맞게 승화 발전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나는 시진핑 동지와 함께 조중 두 당, 두 나라 인민들 사이의 긴밀한 친선과 단결, 협조의 관계를 더욱 발전시켜 나가기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