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예산군] 올 상반기 지점별 관광객 수 잠정 공표

(예산)허희만 기자입력 : 2018-08-17 09:07수정 : 2018-08-17 13:13
덕산온천 43만4221명, 수덕사 32만6669명

예산군 덕산면에 위치한 수덕사에는 2018년 상반기에 32만여 명이 방문했다(사진은 국보 제49호 수덕사 대웅전)[사진=예산군 제공]


예산군 주요 관광지의 방문객 수를 확인해 볼 수 있는 주요관광지점 입장객 수가 관광지식정보 시스템에 잠정공표 됐다.

해당 자료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1월 1일∼6월 30일)에 13개 주요 관광지를 방문한 관광객은 101만4192명(잠정치)으로 전년 동기 90만8645명보다 약 10만명(11.6%) 늘었다.

대표적으로 덕산온천은 43만4221명(리솜스파캐슬, 세심천온천 2개소 합계), 수덕사는 32만6669명, 예당관광지는 10만8336명으로 집계됐다.

특히 이번 5월에는 봄 여행주간 및 각종 공휴일, 대체휴일의 시행으로 인해 29만명이 예산을 방문한 것으로 집계됐다. 군은 경기침체 및 소비심리 위축 등의 상황에서도 이동관광안내소(4회), 수도권 홍보(7건)가 관광홍보의 효과를 거둔 것으로 보고 있다.

주요 관광지점 입장객 통계는 해당 관광지의 관광객 수를 정확히 파악할 수 있다는 점에서 관광객 동향 파악, 경쟁력 확보, 관광 정책 수립 등에 중요한 참고자료로 쓰이고 있다.

이러한 점에서 군은 지난 해에는 무인계측기 4개(수암산, 가야산, 향천사(금오산), 아그로랜드)를 추가 설치했으며 주요관광지점을 총 17개로 늘렸다. 17개 주요 관광지점의 합계는 127만명으로 집계됐다.

하반기에는 할리데이비슨행사(9월 15일), 예산의 대표적 축제인 삼국축제(10월 19∼25일), 의좋은 형제축제(10월 26일)가 열려 많은 관광객이 예산을 방문할 것으로 기대되는 만큼 기간에 맞춰 관광홍보 활동에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작년 13개 관광지에 방문한 관광객을 집계한 데 이어, 올해에는 4개 관광지를 추가해 관광객 집계를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예산을 찾는 많은 관광객들을 정확히 파악하고 예산에서 특별한 추억을 쌓을 수 있게 다양한 관광프로그램을 개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2018남북정상회담 평양 - 평화, 새로운 미래
AJUTV 남북정상회담
리용남 만난 이재용 "이게 한민족이구나"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