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삼성드림클래스 여름캠프' 수료···중학생 1641명 자신감·꿈 키워

김지윤 기자입력 : 2018-08-16 11:00수정 : 2018-08-16 11:00
참여형 집중학습으로 성적 향상 효과 거둬 전공박람회 통한 진로 탐색, 문화 체험 기회도 가져 9월에는 '드림클래스 주중주말교실' 열려

지난 6일 부산광역시 부산대학교에서 '2018 삼성드림클래스 여름캠프'에 참가한 중학생들이 대학전공박람회에 참가해 대학생 강사들로부터 대학 전공에 대해 소개받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는 16일 3주 간의 '2018 삼성드림클래스 여름캠프'를 마무리하며 전국 6개 대학에서 수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료식에는 중학생 1641명, 대학생 강사 567명, 학부모 등이 참석했다. 

이인용 삼성사회봉사단 단장은 "캠프에서 배운 것을 학교에 돌아가서도 잘 실천해 본인의 꿈과 희망을 이루고,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삼성드림클래스는 교육여건이 부족한 중학생에게 대학생 강사들이 영어와 수학을 가르쳐 주는 사회공헌 사업이다. 강사로 참여한 대학생에게는 장학금이 지원된다. 

올해 캠프에 참가한 중학생들은 3주간 각 대학 캠퍼스에서 대학생 강사들과 합숙하며 영어와 수학 집중 학습을 통해 공부에 대한 자신감을 키우고 돌아갔다고 삼성전자는 설명했다.

특히 삼성드림클래스는 중학생 10명당 대학생 강사 3명이 소규모 반을 이뤄 진행되기 때문에 집중도가 높고 학습과 관련한 소통이 자유롭다. 삼성전자는 올해 드림클래스에 참가한 학생들의 경우 캠프 입소와 수료 시점에 각각 실시한 학업 성취도 평가 결과 평균 20점의 성적 향상 효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캠프에 참가한 김채은(가명·경상북도 영양군 영양읍) 학생은 "이번에 스스로 공부하는 법을 배워 앞으로는 혼자서도 공부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생겼다"고 소감을 전했다. 

삼성드림클래스에서는 '대학전공 박람회'도 열렸다. 지난 6일, 대학생 강사가 본인의 전공을 직접 소개하고 중학생들은 본인이 희망하는 전공을 찾아가 설명을 들으며 진로 탐색의 시간을 가졌다. 

이밖에도 평소 문화 체험 기회가 부족했던 학생들에게 국립발레단 자선공연과 교과서 음악회 등의 문화 공연 체험 프로그램도 제공됐다.

2012년 시작된 삼성드림클래스는 캠프에 참가해 학습에 도움을 받았던 중학생이 대학생이 돼 다시 배움을 전해주는 강사로 참여하는 '교육의 선순환' 고리 역할도 하고 있다. 이번 캠프에서도 삼성드림클래스 출신 강사 47명이 참가했다.

삼성전자는 '드림클래스 주중주말교실'을 개강하는 등 학기 중에도 드림클래스 프로그램을 지속 이어나갈 예정이다. 오는 9월부터 서울·경기 및 6개 광역시와 전국 7개 시·군의 중학생으로 개최된다. 올해 상반기 드림클래스 주중주말교실에는 전국 186개 학교 중학생 6475명과 대학생 강사 1577명이 참석한 바 있다.
 

지난 4일 대전광역시 충남대학교에서 '2018 삼성드림클래스 여름캠프'에 참가한 중학생들이 해설과 함께 진행되는 음악회를 관람하며 환호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AJUTV 프리미엄다큐
잿빛기와의 노래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