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인선이엔티, 실적 상승에 매립 사업까지 가시화

(고양)최종복 기자입력 : 2018-08-13 15:50수정 : 2018-08-13 15:50
상반기 매출 888억, 전년동기 대비 11% 신장

[사진=인선이엔트제공]

경기고양시에 국내 대표환경기업인 인선이엔티의 실적 신장이 가파르다.

인선이엔티는 올해 상반기 연결기준으로 888억원의 매출 실적을 올렸으며, 영업이익은 131억원을 달성했다고 13일 공시한 반기보고서에서 밝혔다.

이는 지난해 대비 매출액은 11%, 영업이익은 15% 증가한 실적이다.

특히, 올해 2분기에만 영업이익 75억원을 시현했는데, 이는 매립 사업 중단 이 후 가장 높은 분기 영업이익이다.

인선이엔티는 전 사업 부문에서 고르게 실적 신장을 가져 왔는데, 특히 건설폐기물 분야의 증가세가 눈에 띈다.

보고서에 따르면 인선이엔티 별도 부분은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 24%, 영업이 익은 49% 신장한 것으로 나타나, 이번 반기 실적 상승을 이끌었다.

인선이엔티 관계자는 매출 및 영업이익이 증가하고 있는 이유에 대해 “건폐 부문의 안정적인 시장 창출에 더해 자동차 재활용 부문의 지속 성장이 이어지고 있다.” 고 분석하면서 “내년은 매립장 본격 가동이 예상되는 만큼 성장은 향후로도 계속 이어질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인선이엔티는 광양 매립사업에 대한 변경허가를 취득했으며, 매립장복구공사를 거친 후 사업을 재개할 예정으로 밝힌바 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