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스타 in 아시아] 에이핑크, 亞 투어 홍콩 공연 성료…현지 3000여 팬 열광

김아름 기자입력 : 2018-08-13 10:45수정 : 2018-08-13 10:45

[사진=플랜에이 제공]


걸그룹 에이핑크가 ‘2018 Apink Asia Tour(2018 에이핑크 아시아 투어)’의 홍콩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에이핑크는 지난 11일 오후(이하 현지시각) 홍콩 아시아월드 엑스포(AsiaWorld-Expo)에서 열린 공연에서 약 3000여 명의 팬들을 열광시키며 아시아 투어의 화려한 막을 올렸다.

에이핑크는 지난 7월 발매해 성공적인 활동을 펼쳤던 미니 7집의 타이틀 곡 '1도 없어'로 공연의 시작을 알렸다. 이어 ‘내가 설렐 수 있게’, 'FIVE(파이브)', ‘NoNoNo(노노노)’, ‘LUV(러브)’, ‘Mr. Chu(미스터 츄)’ 등 히트곡들을 포함해, 다채로운 수록곡으로 꾸며진 공연에서 에이핑크는 환상적인 무대 매너와 진심 어린 교감으로 관객들의 열광적인 호응을 이끌어냈다.

지난해 9월 이후 약 11개월 만에 다시 홍콩에서 공연을 하게 된 에이핑크는 오랜만에 만나는 팬들에게 서툴지만 정성스럽게 준비한 현지어로 반가운 인사를 전했다. 또 공연 중 에이핑크 멤버들은 팬들을 위해 애교 섞인 하트를 만들고, '1도 없어' 무대의 포인트 부분을 선보이는 등 특별 이벤트를 선사하며 팬들의 사랑에 화답했다.

에이핑크는 "드디어 에이핑크 세 번째 아시아 투어입니다. 매년 투어 때마다 다른 지역들을 가는데 홍콩은 세 번 연속 오고 있어요. 그만큼 홍콩 팬분들이 저희를 사랑해주신다는 것이 감동적입니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홍콩이 첫 아시아 투어의 시작인 만큼 좋은 기억이 많이 생기지 않을까 싶은데 그렇죠, 여러분?"이라며 홍콩에서 아시아 투어를 시작하게 된 소감과 함께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공연에 앞서 10일 홍콩 윈저(Windsor) 쇼핑몰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부터 에이핑크를 향한 현지의 관심이 뜨거웠다. 홍콩 최대 방송사인 TVB와 홍콩의 4대 메이저 신문사 중 하나인 Apple Daily 등 약 30여개의 현지 주요 매체들이 에이핑크의 아시아 투어를 집중 조명, 글로벌 인기를 실감케 했다.

홍콩에서 ‘2018 Apink Asia Tour’ 첫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친 에이핑크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등에서 펼칠 공연에서도 'K팝 대표 걸그룹’의 기세를 거침없이 이어갈 예정이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LIVE 주간증시결산
삼성 바이오시밀러 가격규제완화 건의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