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아주스타 영상] ‘맨발의 디바’, JBJ 해체 후 첫 연기 ‘켄타 상균 JBJ 멤버들에게 감사“

장윤정 기자입력 : 2018-08-13 08:56수정 : 2018-08-13 08:56

[사진= SBS 제공]

'맨발의 디바' JBJ 출신 켄타와 상균이 JBJ 멤버들에 대해 언급했다.

10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SBS모비딕 미니연애시리즈 '맨발의 디바'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JBJ 출신의 타카다 켄타와 김상균, 그리고 배우 한지선, 김홍경, 이경우가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상균은 JBJ 멤버들에 대한 질문에 "JBJ가 해체가 됐지만 연락을 자주 한다. 최근에 (김)동한이가 솔로로 데뷔를 했는데, 제가 동한이의 태국 팬미팅 때 깜짝 게스트로 가기도 했다. 잘 지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켄타는 "JBJ 멤버들 중 동한이랑 태현이 형이 너무 기대하고 있다고 말해주더라. 꼭 챙겨봐야겠다고 했다. 저한테 부담을 주기 위한 장난과 진심이 섞여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맨발의 디바'는 음악의 꿈을 이루기 위해 나아가고 있는 현재의 스무살 청춘인 하루(켄타)와 준경(상균) 그리고 못다 이룬 음악의 꿈을 품고 머무르고 있는 과거의 백스무살 청춘 연지(한지선)가 시간을 넘어 함께 만들어 가는 판타지 뮤직 로맨스 드라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AJUTV 프리미엄다큐
잿빛기와의 노래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