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미국인 눈에 비친 아름다운 서울의 모습

윤경진 기자입력 : 2018-07-21 00:01수정 : 2018-07-21 18:24
한국인에겐 익숙하기만 한 서울 풍경이 외국인에겐 어떻게 보일까요? 제임스 루신(james lucian)은 2013년 미주리 대학에서 사진학과를 졸업한 미국인입니다. 졸업 후 4년이 지나서 한국에 정착했습니다. 유치원에서 아이들에게 영어를 가르쳐주는 선생님이 되었죠.

사실 제임스는 사진을 거의 포기했다고 합니다. 하지만, 한국에 살면서 사진에 대한 영감을 받아 싼 카메라와 렌즈를 사서 한국의 모습을 촬영하기 시작했습니다. 촬영 초기에는 어려움도 있었지만, 그의 사진실력은 금방 되살아났습니다.

제임스의 눈에 비친 한국 그중에서도 서울의 모습은 한국인도 미처 발견하지 못한 새로움을 보여줍니다. 그는 자신이 찍은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려 서울의 모습을 많은 사람에게 소개했습니다. 그중 몇 장을 정리해봤습니다.
 

서울 풍경[사진=제임스 루신(james lucian)]

그가 찍은 경복궁 모습. 멀리 아주경제 간판도 보인다.[사진=제임스 루신(james lucian)]

한강 야경 모습[사진=제임스 루신(james lucian)]

멀리 국회의사당이 보인다.[사진=제임스 루신(james lucian)]

건대 거리 모습[사진=제임스 루신(james lucian)]

서울 프라자호텔[사진=제임스 루신(james lucian)]

건대 거리 모습[사진=제임스 루신(james lucian)]


더 많은 사진은 제임스의 인스타그램 @jameslucian에 접속하면 볼 수 있습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