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강남 4구, 매매 14주 연속 하락…전세는 14주 만에 상승반전

김충범 기자입력 : 2018-07-12 18:42수정 : 2018-07-12 18:42
강남 4구 일대, 노후단지 및 재건축 단지 위주로 하락세 지속

[사진=아주경제 DB]


보유세 개편안 등 여파로 서울 강남 4구(강남·강동·서초·송파) 아파트값이 14주 연속 하락했다. 반면 전셋값은 14주 만에 상승세를 나타냈다.

12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 9일 기준 서울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은 0.08%를 기록, 전주 대비 0.01%p 하락했다. 반면 전국 매매가격은 전주보다 0.01%p 오른 -0.04%를 기록했다.

서울은 강북 14개구가 0.13%의 상승률을 보였으나, 강남 11개구가 0.05%로 전체 0.08%를 기록했다. 특히 노후단지, 재건축 단지 위주로 하락세가 지속된 강남 4구는 14주 연속 하락세를 이어갔다.

지난 주 -0.04%를 기록한 경기 지역은 이번 주 -0.03%로 하락세가 둔화됐다. 신규 입주물량이 늘어난 오산(-0.29%)이 하락세를 주도하는 모습을 보였다.

전국 주간 아파트 전세가격은 -0.09%로 하락폭이 전주보다 0.03%p 축소됐다. 특히 강남 4구는 재건축 이주수요로 급등세를 보인 서초구(0.14%)에 힘입어 14주 만에 0.02%의 상승세를 기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