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중국포토] 여름철 칭다오 해변의 명물 '페이스키니'

배인선 기자입력 : 2018-07-09 16:03수정 : 2018-07-09 16:03

페이스키니. [사진=칭다오신문망]



지난 6일 중국 산둥성 칭다오 제1해수욕장에서 여성들이 '페이스키니'를 입은 채 해수욕을 즐기고 있다. 이슬람 여성의 전신 수영복 '부르키니'와 흡사한 페이스키니는 눈, 코, 입 부분만 드러낸 전신 수영복이다. 검은색의 부르키니와 달리 빨강·노랑·주황·파랑 등 화려한 색상에 용·봉황·공작 등 다채로운 문양이 새겨 개성을 드러내는 게 특징이다. [사진=칭다오신문망]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AJUTV 세종24시
환경, 톡!톡!톡! - 퓨마 ‘뽀롱이’ 꼭 죽였어야 했나
세계 중국어 매체들과 콘텐츠 제휴 중국 진출의 '지름길'

아주 글로벌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