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삼성, 서울대연구소서 배터리 기술포럼 개최... 차세대 기술 현재·미래 조망

유진희 기자입력 : 2018-06-22 10:22수정 : 2018-06-22 10:22
'전고체 전지 포럼' 국내외 전문가·학생 등 초청
삼성전자가 '전고체 전지 포럼'(Solid-State Batteries Forum)을 삼성전자 서울대 연구소에서 22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전고체 전지는 전지의 양극과 음극 사이에 있는 전해질을 기존 액체에서 고체로 대체해 리튬이온에너지보다 안전성을 높인 차세대 배터리다.

'이론에서 구현까지'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날 포럼에는 배터리 분야의 세계적 석학인 이세희 미국 콜로라도대 교수와 코타니 유키나리 일본 도요타 자동차 연구소 부사장 등이 참석해 산업계 전반에 적용되는 차세대 배터리 기술의 현재와 미래를 조망했다.

이 교수는 "전고체 전지의 대표적인 문제점인 '계면 저항'은 새로운 코팅 기술로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면서 "양산 공정이 향후 전고체 전지의 주요 기술 이슈가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전문가뿐만 아니라 교수, 학생 등도 사전에 등록만 하면 참여할 수 있도록 한 '오픈 포럼' 형식으로 진행돼 100여명의 외부 인사들이 참석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해부터 인공지능(AI), 퀀텀닷 등을 주제로 미래기술 포럼을 개최하면서 이를 일반에 공개하고 있다. 오는 9월에는 지난해에 이어 AI 포럼을 열 예정이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