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러시아월드컵] '러시아 vs 사우디' 개최국답게 5골 터트려…활약한 선수들 평점은?

전기연 기자입력 : 2018-06-15 08:21수정 : 2018-06-15 09:19
'멀티골' 체리셰프 8.8점으로 가장 높아

[사진=연합뉴스]


러시아가 사우디아라비아를 완파한 가운데, 골을 기록한 선수들의 평점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5일(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 있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전 조별리그 A조 1차전에서 러시아는 사우디아라비아와 대결을 펼쳤다. 

이날 경기에서는 러시아가 대기록을 세웠다. 전반전에는 유리 가진스키(12분)와 데니스 체리세프(43분)가 골을 넣으며 경기를 이끌기 시작했다. 후반에는 아르템 주바(26분)의 골을 시작으로 추가시간에만 체리세프와 알렉산드르 골로빈이 환상적인 골을 성공시켜 경기를 5대 0으로 끝냈다. 

경기 후 영국 후스코어드닷컴은 이날 활약을 보인 러시아 대표팀 선수에게 후한 평점을 내렸다. 월드컵 첫 골을 성공시킨 가진스키는 평점 7.9점, 멀티골을 터트린 체리셰프는 8.8점, 두 번의 도움을 기록한 골로빈도 8.7점을 받아 앞으로 있을 경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누구보다 엄청난 기량을 선보인 것은 골로빈이다. 후반 49분 경기 종료 휘슬이 울리기 직전 골로빈은 그야말로 그림 같은 궤적을 그린 프리킥으로 추가시간에만 체리셰프에 이어 추가골을 터트려 러시아 국민들을 흥분시켰다. 

피파랭킹 70위인 러시아는 개최국으로서 부담감이 컸었다. 하지만 개막전부터 대기록을 세우고 있어 앞으로의 경기에 기대감이 높아진 상태다. 사우디아라비아와의 경기를 마친 러시아는 오는 20일 새벽 3시 이집트와, 25일 밤 11시 우루과이와 대결을 펼치게 된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AJUTV 프리미엄다큐
잿빛기와의 노래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