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아주동영상]북미정상회담 취소, 경계강화 미 대사관 앞… 반미감정 확산 우려 고조

이광효 기자입력 : 2018-05-25 17:13수정 : 2018-05-25 17:39
항의 서한 전달하다 충돌

[사진=이광효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미정상회담을 취소한 이후 경계가 대폭 강화된 서울 광화문 주한미국대사관 앞을 본보가 25일 오후 4시 45분쯤 촬영했다.
이날 주한미국대사관 주변엔 평소보다 훨씬 많은 100명 정도의 경찰들이 경계를 서고 있었다.

한 경찰 관계자는 기자에게 “트럼프 대통령이 북미정상회담을 취소해 경계가 강화됐다”며 “오늘 오전에 주한미국대사관 앞에서 여러 진보 단체들이 북미정상회담 취소를 비판하는 집회 등을 했다. 북미정상회담 취소로 반미감정이 확산될 것 같다”고 말했다.

주한미국대사관 앞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는 한 민중민주당 관계자는 기자에게 “오전에 주한미국대사관에 북미정상회담 취소에 대한 항의 서한를 전달하려다 충돌이 있었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