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美 철강·알루미늄 이어 수입산 자동차에도 관세 부과"

문은주 기자입력 : 2018-05-24 08:34수정 : 2018-05-24 08:34
WSJ "트럼프 행정부 본격 조사 예고...관세 최대 25% 될 듯" "한국·일본·유럽연합 등 자동차 수출 국가 타격 불가피"

[사진=연합/로이터]


미국 트럼프 정부가 외국산 철강·알루미늄에 이어 자동차에도 고율 관세를 부과하는 방침을 추진한다는 관측이 나오면서 또 다른 무역 마찰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의 23일(이하 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미국 정부는 '무역확장법 232조'를 기반으로 조만간 수입산 자동차에 대한 조사에 착수, 자국 안보에 위협을 준다는 판단이 들 경우 최대 25%에 달하는 관세를 부과할 것으로 보인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도 트위터를 통해 수입산 자동차에 대한 관세 부과 가능성을 시사했다. 미국 정부가 관세 부과 조치를 구체화한다면 한국을 비롯해 일본, 유럽연합(EU) 등 자동차 수출 국가들에 대한 타격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미국 정부는 지난 4월에도 무역확장법 232조에 따라 수입산 철강과 알루미늄에 각각 25%와 10%의 관세를 부과했다. 다만 관세 부과 대상에서 한국은 제외됐다. EU 등 6개 동맹국에 대한 철강·알루미늄 관세 부과 여부 결정 기한은 오는 6월 1일까지 연장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