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트럼프 “조건 충족 안 되면 회담 안 해…안 열릴 가능성 상당”

워싱턴(미국)=주진 기자, 서울=성동규 기자입력 : 2018-05-23 01:50수정 : 2018-05-23 01:50

[미국 워싱턴 DC를 공식 실무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오후(현지시간) 백악관 오벌오피스에서 열린 한·미 정상 단독회담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과 나란히 앉아 있다. 사진=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2일(현지시각) 다음 달 12일 예정된 북미정상회담에 대해 "우리가 원하는 특정한 조건들이 충족되지 않으면 회담을 안 할 것"이라고 말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한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회담이 안 열리면 아마도 회담은 다음에 열릴 것”이라며 “열리면 좋을 것이고 안 열려도 괜찮다”고 말했다.

그는 “6월에 (회담이) 진행되지 않을 상당한 가능성이 있다”고도 덧붙였다.

트럼프 대통령이 비록 조건부이지만 북미정상회담을 취소하거나 연기할 가능성을 공식적으로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러면서도 “북한의 비핵화가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비핵화 의지에 대해 “그가 틀림없이 매우 진지하다고 생각한다”고 평가하기도 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