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대유위니아, 에어컨 판매량 전년比 60%↑

김지윤 기자입력 : 2018-05-21 09:20수정 : 2018-05-21 09:20
올해 1월부터 4월까지 판매량 분석 스탠드형 모델 60%, 인버터형 벽걸이 100% 증가

대유위니아 모델이 2018년형 위니아 에어컨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대유위니아 제공]


대유위니아는 올해 1월부터 4월까지 ‘위니아 에어컨’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스탠드형 모델의 판매량이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60% 상승했다고 21일 밝혔다.

또 5월 판매량(17일 기준)은 전년 대비 20% 이상 증가했다.

대유위니아가 지난 1월 출시한 스탠드형 위니아 에어컨은 ‘둘레바람’ 기능을 통해 사용자가 찬 바람을 직접 맞지 않아도 쾌적하게 냉방 하는 것이 특징이다. 강력하고 빠른 냉방을 위한 ‘파워 냉방’, 아기 모드 냉방·음소거·라이트 ON/OFF·리모컨 잠김 기능 등 아기를 위한 ‘베이비 케어’ 기능도 갖췄다.

이밖에도 벽걸이형 모델의 경우 인버터 에어컨의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100% 증가했다. 특히 전체 벽걸이형 에어컨 판매량 중 인버터형 제품의 비중이 40%(전년 동기 21%)를 차지하며 수익성 개선을 이끌었다. 

이와 함께 지난 15일 자사 최초로 GS홈쇼핑을 통해 ‘2018년형 위니아 에어컨 멀티·싱글형 제품’ 렌털 방송을 진행한 결과, 약 한 시간 만에 110%의 목표 달성률을 이뤄내기도 했다.

대유위니아 관계자는 “에어컨 판매 비수기라고 할 수 있는 1~4월에 오히려 판매량이 증가하며 대유위니아가 올해 ‘에어컨 명가’의 명성을 되찾고 있다”며 “특히 스탠드형·인버터형 벽걸이 제품 등 수익성 높은 제품의 인기가 에어컨 판매 성수기까지 이어질 것으로 전망해 매출 및 이익이 대폭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AJUTV 프리미엄다큐
잿빛기와의 노래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