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소프트뱅크 손정의, 비전펀드 '또' 만든다

윤세미 기자입력 : 2018-05-17 17:39수정 : 2018-05-17 17:39

[사진=AP/연합]


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이 근래에 제 2의 비전펀드 출범을 계획 중이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손 회장은 15일 도쿄에서 열린 WSJ CEO 컨퍼런스에서 “제 2의 비전펀드는 분명히 나올 것이다. 출범은 시간 문제”라고 밝혔다. 

손 회장은 앞으로 6개월 안에는 힘들겠지만 “가까운 미래”에 제2의 비전펀드가 출범할 것이라면서 기존 투자자들의 재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르면 내년 출범이 예상된다.

손 회장은 작년 5월에 약 1000억 달러(약 109조원) 규모의 제 1의 비전펀드를 출범했다. 사우디아라비아, 아부다비, 애플, 퀄컴, 폭스콘 등이 투자자로 참여했다. 

제1 비전펀드가 투자한 업체에는 ARM홀딩스, 엔디비아, 위워크 등이 포함됐다. 또한 소프트뱅크는 디디추싱과 우버 등 차량공유업체에 대한 투자금을 비전펀드로 이전을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