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4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중국증시 마감] 상하이종합 이틀째 약세…0.48%↓

배인선 기자입력 : 2018-05-17 16:41수정 : 2018-05-17 16:41

pc: 55    mobile: 66    total: 121

중국증시 마감. [사진=바이두]


상하이종합지수가 17일 이틀째 약세장을 이어갔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가 전 거래일보다 15.28포인트(0.48%) 내린 3154.28로 거래를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65.83포인트(0.62%) 내린 10635.50으로 장을 마쳤다. 창업판 지수는 15.47포인트(0.84%) 내린 1831.20으로 거래를 마감했다.

상하이·선전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1505억, 2065억 위안에 달했다.

미·중 무역협상, 한반도 지정학적 리스크에 따른 불안감 확산으로 투자자들이 관망세를 보인 것으로 풀이됐다. 동오증권은 최근 중국 증시에 박스권 등락이 거듭되고 있다며 이를 뚫기가 쉽지않은 형국이라고 분석했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식품(-1.75%), 가전(-1.74%), 주류(-1.52%), 선박제조(-1.49%), 의료기계(-1.43%), 바이오제약(-1.4%), 철강(-1.22%), 항공기제조(-1.03%), 전자부품(-0.84%), 자동차제조(-0.82%), 기계(-0.71%), 비철금속(-0.63%), 시멘트(-0.63%), 교통운수(-0.61%), 호텔관광(-0.57%), 전자IT(-0.55%),전력(-0.45%), 금융(-0.44%), 건설자재(-0.31%), 환경보호(-0.17%), 농임목어업(-0.06%), 부동산(-0.06%), 미디어 엔터테인먼트(-0.06%) 등 업종은 내렸다.

반면 정유(2.14%), 농약·화학비료(1.63%), 석탄(0.71%) 등 업종은 강세를 나타냈다.

세계 중국어 매체들과 콘텐츠 제휴 중국 진출의 '지름길'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