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오늘의 추천 뮤직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丁의장-원내대표 만찬, 추경 처리 시기 논의

김도형 기자입력 : 2018-05-16 23:00수정 : 2018-05-16 23:27
노회찬 "추경, 며칠이라도 늦출 필요 있어"

김성태(오른쪽)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와 홍영표(왼쪽)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6일 오후 서울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열린 정세균 국회의장과 여야 교섭단체 원내대표 만찬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정세균 국회의장과 여야 4개 교섭단체 원내대표들이 16일 만찬을 갖고 추가경정예산안 처리 시기 등에 대해 논의했다. 민주평화당이 18일 처리를 강하게 반대하고 있는 가운데 추경 처리 시기를 연기하자는 주장도 제기됐다.

당초 더불어민주당 원내 사령탑이 된 홍영표 원내대표를 축하하는 자리였지만, 추경 처리 시기 등에 대한 의견도 나눈 것으로 알려졌다.

정 의장과 홍영표 민주당·김성태 자유한국당·김동철 바른미래당·노회찬 평화와 정의의 의원모임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여의도의 한 중식당에서 만찬을 함께 했다.

노 원내대표는 18일 처리 불가 방침을 밝힌 평화당 입장을 대신해 "추경 심사가 충분히 이뤄지려면 며칠이라도 시한을 늦출 필요가 있다"고 제안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다른 원내대표들은 18일 처리를 최대한 시도한 뒤 안 되면 다시 논의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또 드루킹 댓글조작 사건을 수사하기 위한 특별검사 법안 세부사항 논의에 관심이 모였지만 구체적 언급은 나오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여야 원내수석부대표들은 17일 비공개 회동을 통해 특검법과 추경안 처리 등에 대해 합의를 시도할 예정이다 .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LIVE 아주경제 논설실
덩샤오핑과 용감하게 창조하는 맹장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
아주경제 기사제보 -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